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남도 '남악 신도시 활성화 전담팀' 가동

송고시간2021-07-26 15:24

beta

전남도는 도청이 자리한 무안군 남악 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문금주 행정부지사를 단장으로 한 남악 신도시 활성화 전담팀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전남도는 오는 29일 문금주 행정부지사 주재 첫 회의를 시작으로 관계기관 간 소통을 강화해 남악 신도시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다.

문금주 행정부지사는 "전남도청 소재지인 남악 신도시를 살고 싶은 도시로서 활력있는 공간으로 조성하겠다"며 "전담팀을 통해 지역주민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무안=연합뉴스) 여운창 기자 = 전남도는 도청이 자리한 무안군 남악 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문금주 행정부지사를 단장으로 한 남악 신도시 활성화 전담팀을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전담팀은 남악 신도시 건설사업의 원활한 추진과 관계기관 간 협력·조정을 위해 전남도 관련 부서, 목포시와 무안군 관계기관, 광주전남연구원 등이 참여한다.

신도시 활성화, 주변 지역 상생 동반발전, 문화관광 도시 조성, 친환경 건축 트렌드에 맞춘 남악 도시계획 정비방안 검토 등 실효성 있는 정책을 발굴할 예정이다.

전남도는 오는 29일 문금주 행정부지사 주재 첫 회의를 시작으로 관계기관 간 소통을 강화해 남악 신도시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다.

문금주 행정부지사는 "전남도청 소재지인 남악 신도시를 살고 싶은 도시로서 활력있는 공간으로 조성하겠다"며 "전담팀을 통해 지역주민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렴하겠다"고 말했다.

b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