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만 반도체 업체 TSMC, 독일에도 공장 신설 검토

송고시간2021-07-26 15:16

beta

세계 최대의 반도체 수탁 생산업체(파운드리)인 대만 TSMC는 공급망 다변화를 위해 독일과 일본에 공장 신설을 검토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블룸버그통신 보도에 따르면 류더인(劉德音) TSMC 회장은 이날 주주들에게 인피니언과 폭스바겐, 다임러 같은 주요 고객사가 있는 독일에 반도체 공장을 신설하는 문제에 대한 진지한 평가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독일 공장 신설에 대한 검토작업은 아직 초기 단계라고 류 회장은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세계 최대의 반도체 수탁 생산업체(파운드리)인 대만 TSMC는 공급망 다변화를 위해 독일과 일본에 공장 신설을 검토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블룸버그통신 보도에 따르면 류더인(劉德音) TSMC 회장은 이날 주주들에게 인피니언과 폭스바겐, 다임러 같은 주요 고객사가 있는 독일에 반도체 공장을 신설하는 문제에 대한 진지한 평가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독일 공장 신설에 대한 검토작업은 아직 초기 단계라고 류 회장은 설명했다.

류 회장은 일본 공장 신설 문제에 대해서도 정해진 절차에 따라 조사작업을 계속하고 있는 상태라고 소개했다.

그는 일본 공장 신설 가능성에 대해 매주 논의하고 있다면서 최종 결정은 고객 수요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웨이저자(魏哲家) TSMC 최고경영자(CEO)도 지난 15일 온라인 기자회견을 통해 일본에 반도체 생산 공장을 건설할 가능성에 관해 "배제하지 않는다. 현재 투자 리스크(위험)를 조사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TSMC는 지난 4월 전 세계적인 반도체 공급 부족 사태 극복을 위해 고객들과 협력할 것이라면서 반도체 생산 확대를 위해 향후 3년간 1천억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TSMC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TSMC 로고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