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BNK투자, 카카오뱅크 투자의견 '매도'…"청약 자제 권고"

송고시간2021-07-26 12:34

beta

BNK투자증권은 26일 카카오뱅크에 대해 "주가 급락 우려가 크다"며 투자의견 '매도'와 목표주가 2만4천원을 제시했다.

김인 연구원은 개인 투자자에 대해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을 자제하고 저평가 매력이 큰 기존 은행주에 관심을 갖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카카오뱅크 기업공개(IPO) 공모주 일반 청약이 이날 시작된 가운데 이 회사에 대해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제시한 증권사는 BNK투자증권이 처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 첫날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 첫날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카카오뱅크 공모주 일반 청약이 시작된 26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KB증권 여의도 영업점에 관련 안내문이 붙어 있다.26~27일 이틀간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청약을 통해 전체 공모 물량의 1/4인 1천636만2천500주가 일반 청약자에게 배정된다. 2021.7.26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진형 기자 = BNK투자증권은 26일 카카오뱅크에 대해 "주가 급락 우려가 크다"며 투자의견 '매도'와 목표주가 2만4천원을 제시했다.

김인 연구원은 개인 투자자에 대해 카카오뱅크 공모주 청약을 자제하고 저평가 매력이 큰 기존 은행주에 관심을 갖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카카오뱅크 기업공개(IPO) 공모주 일반 청약이 이날 시작된 가운데 이 회사에 대해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제시한 증권사는 BNK투자증권이 처음이다. 목표가 2만4천원은 공모가 3만9천원보다 38.5% 낮은 금액이다.

김 연구원은 카카오뱅크의 공모가 기준 시가총액 18조5천289억원에 대해 "기대감을 상회해 선반영된 것"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기존 은행과 마찬가지로 (카카오뱅크)이익의 대부분은 이자이익에서 창출되고, 플랫폼을 활용한 비이자이익은 미미한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카카오뱅크가 5년 뒤 하나은행의 현재 원화 대출과 같은 규모의 대출을 확보하려면 5년간 신용대출은 연평균 16.3%, 주택담보대출은 연평균 75.6% 성장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높은 프리미엄이 정당화되려면 비이자이익 확대가 필수적이나 국내 여건을 감안하면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이라며 향후 공격적인 성장에 성공한다고 가정해도 상장 은행 수준의 비이자이익을 실현하려면 긴 시간이 필요하다고 전망했다.

jh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