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50대 617만명 접종 사전예약, 예약률 84%…내일 55∼59세부터 접종

송고시간2021-07-25 14:30

beta

이번 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순차 접종에 들어가는 50대 대상자의 84%가 사전예약을 마친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25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전날까지 50대(1962∼1971년생) 접종 대상자 734만7천256명 중 84.0%인 617만2천63명이 사전예약을 완료했다.

50대 사전예약은 지난 12일 55∼59세를 시작으로 53∼54세, 50∼52세 순으로 순차적으로 진행됐으며 전날 오후 6시에 마감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어제 사전예약 종료…55∼59세 86.0%, 50∼54세 82.2% 예약 마쳐

서울 서대문구예방접종센터
서울 서대문구예방접종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이번 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순차 접종에 들어가는 50대 대상자의 84%가 사전예약을 마친 것으로 최종 집계됐다.

25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전날까지 50대(1962∼1971년생) 접종 대상자 734만7천256명 중 84.0%인 617만2천63명이 사전예약을 완료했다.

50대 사전예약은 지난 12일 55∼59세를 시작으로 53∼54세, 50∼52세 순으로 순차적으로 진행됐으며 전날 오후 6시에 마감됐다.

연령대 별로는 55∼59세 대상자 354만222명 중 304만3천805명(86.0%), 50∼54세 대상자 380만7천34명 중 312만8천258명(82.8%)이 예약을 각각 마쳤다.

50대는 mRNA(메신저 리보핵산) 계열인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맞는다.

이 중 55∼59세 접종은 26일부터, 50∼54세 접종은 내달 16일부터 각각 시작되며 50대 전체 접종 일정은 내달 28일에 마무리된다.

접종기간 첫 주(7.26∼31)에 백신을 맞는 이들은 주로 모더나 백신을 접종하지만 수도권(서울·경기·인천) 지역 접종자는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다만 추진단은 애초 모더나 백신만 공급받기로 했던 수도권 위탁의료기관 251곳에서는 예외적으로 모더나 백신을 접종하도록 했다.

접종 당사자들에게는 사전에 백신의 종류 등 관련 정보가 개별적으로 안내된다.

mRNA 백신의 1·2차 접종 간격은 8월까지 한시적으로 4주로 통일된다. 모더나 백신은 애초부터 4주여서 변동이 없지만, 화이자는 3주에서 4주로 일주일 늘어났다.

50대 접종에 모더나 백신만 쓰기로 했다가 백신 수급 문제로 화이자 백신도 함께 사용하기로 함에 따라 접종 현장에 혼란을 줄 가능성이 있어 간격을 통일했다고 방역당국은 설명했다.

50∼54세도 모더나 또는 화이자 백신을 맞게 된다. 당국은 백신 도입 일정에 변동성이 커진만큼 주 단위로 대상자별 백신 종류 등을 확정할 예정이다.

withwi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