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쌍둥이 공룡 아빠가 된 진구…50주년 기념 극장판 '도라에몽'

송고시간2021-07-25 12:42

beta

곤란한 상황에 부닥칠 때마다 주머니에서 온갖 기상천외한 물건들을 꺼내주는 파란 고양이 로봇 도라에몽이 연재 50주년을 맞아 공룡들이 살던 백악기 시대로 모험을 떠난다.

극장판 신작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은 공룡알을 부화시켜 쌍둥이 공룡 큐와 뮤를 키우게 된 진구와 도라에몽이 친구들과 함께 6천600만년 전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모험을 다룬다.

TV 시리즈와 함께 꾸준히 영화관에서 관객들을 만나온 '도라에몽' 극장판은 이번이 40번째 작품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백악기 시대 탐험 다룬 '진구의 신공룡' 편…다음달 5일 개봉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곤란한 상황에 부닥칠 때마다 주머니에서 온갖 기상천외한 물건들을 꺼내주는 파란 고양이 로봇 도라에몽이 연재 50주년을 맞아 공룡들이 살던 백악기 시대로 모험을 떠난다.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리틀빅픽처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극장판 신작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은 공룡알을 부화시켜 쌍둥이 공룡 큐와 뮤를 키우게 된 진구와 도라에몽이 친구들과 함께 6천600만년 전으로 시간 여행을 떠나는 모험을 다룬다.

TV 시리즈와 함께 꾸준히 영화관에서 관객들을 만나온 '도라에몽' 극장판은 이번이 40번째 작품이다. 작품이 꾸준히 사랑받는 데는 매번 바뀌는 이야기의 배경과 소재 속에서도 변치 않는 캐릭터의 힘이 있다.

주인공 진구는 겁도 많고, 결점이 많은 아이다. 학교에서 시험을 보면 빵점을 받기 일쑤고, 그렇다고 운동을 잘하지도, 친구들에게 인기가 많은 것도 아니다. 골목대장인 퉁퉁이와 비실이한테 매번 놀림을 당한다. 게다가 운도 나쁜 편이다. 주 관객층인 아이들에게 부러움의 대상이라기보다는 "괜찮아"라고 말해주고 싶은 친구다.

그런 진구가 이번 작품에서는 쌍둥이 공룡의 아빠가 되는데, 말괄량이 뮤와 달리 큐는 먹이도 잘 먹지 않고, 소심하고 어리바리한 모습이 어쩐지 진구와 닮았다. 날개가 있는데도 날지 못하는 큐에게 진구는 "할 수 있어", "포기하지 마"라며 응원한다. 언제나 도라에몽의 보살핌을 받던 진구는 큐를 통해 조금은 성장한다.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리틀빅픽처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실 도라에몽은 진구의 후손이 미래에서 보낸 로봇이다. 진구는 도라에몽 덕분에 엄마의 잔소리나 친구들의 놀림, 스스로에 대한 실망감 속에서도 정직, 성실, 따뜻한 마음을 잃지 않고 씩씩하게 자란다. 도라에몽은 진구가 난관에 부딪힐 때마다 주머니에서 비밀도구를 꺼내주며 작품에 흥미를 더한다.

식빵에 글자를 적어 먹으면 저절로 글자가 외워지는 '암기빵', 프로펠러 모자인 '대나무 헬리콥터' 등 탐나는 물건들이 가득하다. 이번 영화에서는 초콜릿을 반씩 나눠 먹으면 친구가 되는 '친구 초콜릿',크레용으로 그린 원끼리 공간 이동이 되는 '공간이동 크레용' 등 새로운 도구들이 등장한다.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리틀빅픽처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평상시 공룡에 관심이 많은 어린이 관객이라면 이번 영화에서는 티라노사우루스, 트리케라톱스, 브라키오사우루스 등 다양한 공룡들의 등장만으로도 흥분할만하다. 사실 도라에몽이 공룡을 주인공으로 삼은 것은 '진구의 공룡대탐험'(1980)과 이를 리메이크한 극장판 '도라에몽: 진구의 공룡대탐험'(2006)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이번 편은 완전히 새로운 이야기로 역사에 기록되지 않은 종인 큐와 뮤를 등장시켜 호기심을 자극한다.

극장판 전작 '도라에몽: 스탠바이미' 시리즈가 3D로 제작돼 새로운 매력을 선보였다면, 이번 영화는 TV에 방영됐던 시리즈의 2D 그림체를 고스란히 간직하고 있어 어린 시절 도라에몽을 기억하고 있는 어른들에게도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애니메이션 '너의 이름은', '날씨의 아이'를 제작한 일본의 대표적인 프로듀서 가와무라 겐키가 각본을 맡았다. '도라에몽' 50주년은 지난해였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 등으로 올해 개봉하게 됐다.

다음 달 5일 개봉. 상영시간 110분. 전체관람가.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애니메이션 '도라에몽: 진구의 신공룡'

[리틀빅픽처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