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S전선, 동해시에 아파트 63층 높이 해저 케이블 타워 건립

송고시간2021-07-25 12:03

beta

LS전선은 강원도 동해 사업장에 약 1천859억원을 투자해 해저 케이블 사업을 확장한다고 25일 밝혔다.

동해 제2사업장 내에 국내 최고 높이의 전력 케이블 생산타워(VCV 타워) 등 최신 시설을 갖춘 해저 케이블 공장을 추가로 건립한다.

VCV 타워는 아파트 63층 높이로, 동해시에서도 가장 높은 건축물이 될 것이라고 LS전선은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동해 사업장에 1천859억원 투자해 사업 확장

(서울=연합뉴스) 김영신 기자 = LS전선은 강원도 동해 사업장에 약 1천859억원을 투자해 해저 케이블 사업을 확장한다고 25일 밝혔다. 동해 제2사업장 내에 국내 최고 높이의 전력 케이블 생산타워(VCV 타워) 등 최신 시설을 갖춘 해저 케이블 공장을 추가로 건립한다.

10월에 착공해 2023년 4월 완공될 예정이며, LS전선의 해저 케이블 생산 능력은 현재보다 1.5배 이상 증가한다.

또한 172m의 초고층 VCV 타워를 건립해 케이블 절연 품질이 향상되고 생산성이 높아질 것으로 LS전선은 기대했다.

LS전선 강원도 동해시 신규 공장 조감도
LS전선 강원도 동해시 신규 공장 조감도

[LS전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기존 공장은 대지 21만6천m²에 연면적 8만 4천m²규모이며, 이번 신규 건립 공장은 연면적 3만 1천m² 규모이다.

VCV 타워는 아파트 63층 높이로, 동해시에서도 가장 높은 건축물이 될 것이라고 LS전선은 설명했다.

LS전선은 추가 투자 지역으로 베트남, 중국 등 해외 사업장도 검토했으나 지역 경제 활성화와 상생 차원에서 동해시로 최종 결정했다.

명노현 대표는 "탄소 중립을 위한 세계 각국의 신재생 에너지 투자 확대로 해저 케이블 시장이 성장하고 있다"며 "국내 투자 확대로 국가 경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LS전선은 2008년 동해시에 국내 최초의 해저 케이블 공장을 건설하고 현재까지 약 3천400억원을 투자했다.

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