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지하철 13개 역 운영·시설관리 '인천메트로서비스' 출범

송고시간2021-07-23 13:51

beta

인천교통공사는 자회사인 '인천메트로서비스'가 이달 29일 자로 설립돼 운영을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인천메트로서비스는 인천지하철 역사 중 민간 위탁 방식으로 운영되던 13개 도급역의 운영과 시설관리를 맡게 된다.

공사는 경영 합리화를 위해 인천지하철 1호선 30개 역 중 13개역에서는 민간에 위탁 운영을 맡겼는데 최근 10년간 민간 수급인의 90% 이상이 인천교통공사 출신 직원이어서 '철피아의 밥그릇 챙기기'라는 비난이 제기돼 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인천지하철
인천지하철

[인천교통공사 제공]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교통공사는 자회사인 '인천메트로서비스'가 이달 29일 자로 설립돼 운영을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인천메트로서비스는 인천지하철 역사 중 민간 위탁 방식으로 운영되던 13개 도급역의 운영과 시설관리를 맡게 된다.

내년 1월부터는 월미바다열차와 서울지하철 7호선 일부 역사 운영도 맡을 예정이다.

인천교통공사는 지난 15일 인천메트로서비스 정관을 제정하고 20일 설립자본금으로 7억원을 출자했다.

인천메트로서비스 출범에 따라 '철피아(철도+마피아)' 논란도 일단락될 전망이다.

공사는 경영 합리화를 위해 인천지하철 1호선 30개 역 중 13개역에서는 민간에 위탁 운영을 맡겼는데 최근 10년간 민간 수급인의 90% 이상이 인천교통공사 출신 직원이어서 '철피아의 밥그릇 챙기기'라는 비난이 제기돼 왔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