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과기부 "바이오데이터 플랫폼에 코로나19 동물실험자료 공유"

송고시간2021-07-23 10:00

beta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후보물질 효능을 검증하는 데 쓰인 생쥐 모델 실험 데이터를 현재 구축 중인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에 공유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과기정통부 용홍택 1차관은 이날 서울대학교 관악캠퍼스에 있는 국가마우스표현형분석사업단(이하 마우스사업단)을 방문해 이같이 밝히고 신·변종 감염병에 대한 전임상(인체 대상 임상 전 실험 동물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실험) 시험을 지원해 바이오 재난에 조기 대응할 수 있는 빅데이터를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 뉴딜 정책의 하나로 추진 중인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은 바이오 연구 데이터를 수집·공유하는 플랫폼으로 오는 10월부터 시범 운영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용홍택 1차관, 전임상 시험 데이터 온라인 간담회 개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오수진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후보물질 효능을 검증하는 데 쓰인 생쥐 모델 실험 데이터를 현재 구축 중인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에 공유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과기정통부 용홍택 1차관은 이날 서울대학교 관악캠퍼스에 있는 국가마우스표현형분석사업단(이하 마우스사업단)을 방문해 이같이 밝히고 신·변종 감염병에 대한 전임상(인체 대상 임상 전 실험 동물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실험) 시험을 지원해 바이오 재난에 조기 대응할 수 있는 빅데이터를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디지털 뉴딜 정책의 하나로 추진 중인 국가 바이오 데이터 스테이션은 바이오 연구 데이터를 수집·공유하는 플랫폼으로 오는 10월부터 시범 운영될 예정이다.

마우스사업단은 코로나19 유행 초기부터 치료제·백신 개발을 위한 전임상 지원을 위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생쥐 모델을 전임상 시험 기관에 무상으로 지원하고 있다.

마우스사업단은 지난해 8월부터 38개 기관의 코로나19 치료제·백신 전임상 시험을 지원했으며 참여 기관의 동의하에 관련 데이터를 구축 중이다.

용 차관은 "민간에서 구축하고 공유하기 어려운 전임상 시험 데이터가 연구 현장에서 다양하게 활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kik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