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인권단체, 탄자니아 주요 야당 인사들 체포에 우려

송고시간2021-07-22 22:47

beta

탄자니아에서 주요 야당 지도자와 당원들이 경찰에 체포돼 테러 혐의로 기소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미국과 국제인권단체 등이 우려하고 나섰다.

탄자니아 주요 야당 차데마는 22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전날 서부 므완자에서 체포된 프리먼 음보웨 대표와 15명의 당원이 테러 혐의로 기소될 수 있다고 전했다고 AFP가 보도했다.

국제인권단체 앰네스티 인터내셔널(AI)은 이번 사태를 "임의적인" 체포로 규정하고 이는 지역 내 민주주의의 희망으로 불리던 탄자니아에서 최근 늘어나는 탄압의 일부분이라고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차데마당 "음보웨 대표, 테러 혐의로 기소될 수도"

(나이로비=연합뉴스) 우만권 통신원 = 탄자니아에서 주요 야당 지도자와 당원들이 경찰에 체포돼 테러 혐의로 기소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미국과 국제인권단체 등이 우려하고 나섰다.

탄자니아 주요 야당 차데마는 22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전날 서부 므완자에서 체포된 프리먼 음보웨 대표와 15명의 당원이 테러 혐의로 기소될 수 있다고 전했다고 AFP가 보도했다.

체포 당시 음보웨 대표와 당원들은 현지 한 호텔에서 정부에 '헌법 개정'을 요구하기 위한 사전 공청회를 준비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상업 중심도시 다르에스살람에 있는 음보웨의 자택을 수색해 노트북과 다른 장치를 압수하고 그를 다르에스살람 중부구치소로 끌고 갔다고 당 관계자가 밝혔다.

이 관계자는 트위터에서 "우리는 음보웨가 다른 수감자들과 함께 테러 혐의로 재판을 받을 것이라는 충격적인 제보를 접했다"고 말했다.

금번 야당 인사들에 대한 체포는 전임 존 마구풀리 대통령이 급사하고서 부통령이던 사미아 술루후 하산이 개혁을 표방하며 지난 3월 권좌에 오른 지 넉 달 만에 이뤄졌다.

하산은 취임 후 야권에 손을 내밀어 민주주의와 기본적인 자유를 수호하겠다고 약속하는 등 탄자니아에 개혁의 바람이 불 것이란 국내외의 기대를 드높였다.

하지만 인권단체와 야권 활동가들은 이번 야당 인사 체포를 두고 전임 마구풀리 독재 시대의, 반정부 인사에 대한 불관용 정책의 연장이라며 비난했다.

국제인권단체 앰네스티 인터내셔널(AI)은 이번 사태를 "임의적인" 체포로 규정하고 이는 지역 내 민주주의의 희망으로 불리던 탄자니아에서 최근 늘어나는 탄압의 일부분이라고 비판했다.

AI의 동아프리카 담당 부국장인 플라비아 므완고비야는 "탄자니아 정부는 야권의 정치적 입지를 옥죄기 위한 억압"을 멈추라고 촉구했다.

그는 "탄자니아 정부는 임의적인 체포와 구금을 통해 법질서와 인권, 그리고 표현과 결사의 자유를 노골적으로 무시하는 모습을 보였다"면서 "정치적 동기에 의한 체포는 중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미국도 음보웨의 체포에 대해 구체적인 내용을 확인하고 있다며 "매우 염려스러운 일"이라고 개탄했다.

네드 프라이스 미 국무부 대변인은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이 이달 초 하산 대통령과 통화에서 시민의 자유를 보장할 것을 독려하고 "탄자니아 국민을 위해 민주적이고 평화로우며 자유롭고 번영된 미래를 확립하는 것이 중요한 일"이라고 강조한 바 있다고 전했다.

유엔에 따르면 탄자니아에서는 지난해 10월 대선에서 마구풀리와 하산이 대통령과 부통령으로 재선에 성공한 뒤 150명 이상의 야권 지도자가 부정선거라고 외치다 구금됐다.

미국·국제인권단체, 탄자니아 주요 야당 인사들 체포에 우려
미국·국제인권단체, 탄자니아 주요 야당 인사들 체포에 우려

2020년 3월 14일(현지시간) 탄자니아 주요 야당인 차데마 당의 프리먼 음보웨 대표가 상업 중심도시 다르에스살람의 한 교도소에서 풀려나 당사로 복귀하는 길에 마중 나온 지지자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AFP=연합뉴스 자료사진]

airtech-ken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