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미술관, 소장품전 '빈지 워칭; 14284″' 개막

송고시간2021-07-22 14:45

beta

경기도미술관이 22일부터 오는 10월 10일까지 소장품전 '빈지 워칭; 14284″'를 선보인다.

전시 제목 '빈지 워칭; 14284″'는 이번 작품들을 처음부터 끝까지 온전히 감상(빈지 워칭·binge-watching)하면 1만4천284초(약 4시간)가 소요된다는 뜻이다.

전시 감상은 온라인 감상 플랫폼 '경기도미술관 빈지 워칭룸(14284.org)'에서도 가능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안산=연합뉴스) 류수현 기자 = 경기도미술관이 22일부터 오는 10월 10일까지 소장품전 '빈지 워칭; 14284″'를 선보인다.

경기도미술관 신소장품전 중 함양아 작가의 정의되지 않은 파노라마
경기도미술관 신소장품전 중 함양아 작가의 정의되지 않은 파노라마

[경기도미술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기도미술관이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수집한 작품을 공개하는 전시로, 2010년 이후 동시대 미술 흐름을 보여주는 비디오, 회화 등 19점으로 구성됐다.

전시 제목 '빈지 워칭; 14284″'는 이번 작품들을 처음부터 끝까지 온전히 감상(빈지 워칭·binge-watching)하면 1만4천284초(약 4시간)가 소요된다는 뜻이다.

경기도미술관 관계자는 "미술관에서 관람객들이 한 작품을 감상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평균 15초라고 한다"며 "전시명처럼 '몰아보기'를 통해 동시대를 기반으로 한 현대미술을 좀더 다양하게 느껴보길 바란다"고 했다.

전시 감상은 온라인 감상 플랫폼 '경기도미술관 빈지 워칭룸(14284.org)'에서도 가능하다.

경기도미술관 신소장품전 중 박광수 작가의 검은 숲 속
경기도미술관 신소장품전 중 박광수 작가의 검은 숲 속

[경기도미술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o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