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폭스바겐, 가격 낮춰 수입차 진입장벽 허문다…티구안 3천만원대

송고시간2021-07-22 12:03

beta

폭스바겐코리아가 가격을 낮추고 보증을 연장하며 '수입차 대중화'에 속도를 낸다.

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은 "2018년부터 수입차 시장의 문턱을 지속해서 낮춰왔다"며 "3A 전략을 바탕으로 수입차의 진입장벽을 허물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이달 말부터 인도되는 신형 티구안부터 향후 출시되는 전 모델 라인업의 권장소비자가격을 낮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첫 전기차 ID.4 내년 상반기 국내 출시…수입차 대중화 가속화

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과 신형 티구안
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과 신형 티구안

[폭스바겐코리아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폭스바겐코리아가 가격을 낮추고 보증을 연장하며 '수입차 대중화'에 속도를 낸다.

폭스바겐코리아는 22일 온라인 미디어 데이를 열고 '3A' 전략을 발표했다. 3A는 '모두가 누릴 수 있는'(More Accessible), '부담 없이 유지 가능한'(More Affordable), '더욱 진보된'(More Advanced)을 뜻한다.

슈테판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은 "2018년부터 수입차 시장의 문턱을 지속해서 낮춰왔다"며 "3A 전략을 바탕으로 수입차의 진입장벽을 허물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이달 말부터 인도되는 신형 티구안부터 향후 출시되는 전 모델 라인업의 권장소비자가격을 낮춘다.

티구안 TDI 프리미엄 트림의 경우 2020년형 권장소비자가격은 4천300만원이지만, 2021년형은 4천60만원이다. 폭스바겐 파이낸셜 서비스 할인 혜택을 받으면 3천802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아울러 전 모델을 대상으로 5년/15만㎞ 무상 보증 프로그램을 도입해 수입차 유지비가 비싸다는 인식도 개선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사고 수리 토탈 케어 서비스를 통해 모든 폭스바겐 신차 구매 고객은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사고 차량 보험 수리 때 총 5회까지 자기부담금도 무상 지원받을 수 있다.

비용 절감을 하면서도 첨단 안전·편의 기능은 기본 탑재한다. 신형 티구안에는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무선 앱 커넥트 기능 등의 시스템이 기본 탑재됐다.

폭스바겐코리아는 브랜드 최초 순수 전기 SUV인 ID.4를 내년 상반기 국내 출시한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MEB 기반의 ID.4를 시작으로 ID. 패밀리 모델을 순차적으로 국내에 선보이며 전기차 대중화를 선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전기차뿐 아니라 가솔린·디젤 등 내연기관차 모델도 확대할 방침이다. 티구안 올스페이스와 아틀라스 등이 내년 국내 출시된다.

크랍 사장은 "본사가 2035년까지 유럽에서 내연기관 판매를 중단한다고 했지만, (전 세계적으로) 10~15년간 내연기관차가 지배적인 역할을 할 것"이라며 "한국 등 다른 시장에서 내연기관차 판매를 중단하는 것은 시장 상황에 따라 결정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내연기관차에서도 '최선의 솔루션'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신형 티구안을 비롯해 모든 디젤 모델 라인업에 질소산화물을 기존 엔진 대비 80% 저감시킨 EA288 evo 엔진을 장착한다.

크랍 사장은 "글로벌 차량용 공급난에도 충분한 반도체 물량을 확보했지만, 티구안의 잠재력을 생각하면 이런 물량도 충분하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신형 티구안
신형 티구안

[폭스바겐코리아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p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