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셔먼 美국무 부장관 접견…북미대화 노력 당부(종합)

송고시간2021-07-22 16:03

beta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오전 11시부터 35분간 청와대에서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접견했다.

문 대통령은 또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양국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에 공조하기로 한 점을 상기하면서 북미대화 재개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셔먼 부장관은 문 대통령 접견에 이어 서훈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하며 남북·북미대화 재개와 한미동맹의 포괄적 발전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셔먼 "北 호응 기대"…"한미 간 '퍼미션' 필요없어" 동맹 강조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오전 11시부터 35분간 청와대에서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접견했다.

문 대통령,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 접견
문 대통령,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 접견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 접견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7.22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문 대통령은 "셔먼 부장관은 요직을 두루 거친 베테랑 외교관"이라며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미국의 귀환'을 강조했는데, 국무부의 토니 블링컨 장관과 셔먼 부장관 진용을 보면 '외교관의 귀환'을 추가해야 할 것 같다.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양국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에 공조하기로 한 점을 상기하면서 북미대화 재개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셔먼 부장관은 "북한이 미국의 대화 제의에 대해 빨리 호응하기를 기대한다"며 "대북정책과 관련해 한국과 긴밀히 조율하길 바란다"고 했다.

셔먼 부장관은 25∼26일 중국 방문 기간 중국 정부와 대북정책을 심도있게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 접견
문 대통령,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 접견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청와대에서 방한 중인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을 접견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아울러 한미동맹과 관련해 셔먼 부장관은 "한국에 오니 제2의 고향에 온 느낌"이라며 "한국은 미국의 본격적인 파트너이자 진정한 글로벌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특히 "K팝 스타인 방탄소년단의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가 세계적으로 인기"라며 "한국과 미국은 함께 호흡을 맞춰왔기 때문에 '퍼미션'(허가)이 필요없다"며 양국의 동맹관계를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귀국하면 바이든 대통령에게 각별한 안부를 전해달라"고 답했다.

이 밖에도 문 대통령은 한국이 상향된 온실가스 감축목표 발표를 준비 중이며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 유치를 위해 노력 중이라고 소개했고, 셔먼 부장관은 "한미가 글로벌 현안에서 공동으로 노력할 것을 제안한다"고 했다.

셔먼 부장관은 문 대통령 접견에 이어 서훈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하며 남북·북미대화 재개와 한미동맹의 포괄적 발전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