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꺾이지 않는 달걀값…"시중제품 절반 두달 새 최대 20%↑"

송고시간2021-07-22 08:30

beta

조류 인플루엔자(AI)가 잠잠해지면서 계란 가격이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과 달리 시중에서 팔리는 계란 제품의 절반 가까이는 가격 오름세를 지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2일 그 결과를 보면 38개(46.9%) 제품의 7월 셋째 주 가격이 조사를 시작한 5월 셋째 주보다 적게는 1.6%에서 많게는 20.2%까지 올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소비자시민모임, 대형마트·기업형 슈퍼마켓 81개 제품 조사

계란
계란

[촬영 정유진]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조류 인플루엔자(AI)가 잠잠해지면서 계란 가격이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과 달리 시중에서 팔리는 계란 제품의 절반 가까이는 가격 오름세를 지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시민모임은 지난 5월 10일부터 7월 13일까지 매주 월·화요일에 대형마트 4곳과 기업형 슈퍼마켓(SSM) 4곳을 방문해 총 81개의 계란 제품 가격을 조사했다.

22일 그 결과를 보면 38개(46.9%) 제품의 7월 셋째 주 가격이 조사를 시작한 5월 셋째 주보다 적게는 1.6%에서 많게는 20.2%까지 올랐다. 14개 제품은 가격 상승 폭이 10%를 넘었다.

32개(39.5%) 제품은 가격이 같았으며 11개(13.6%)는 0.5~10.7% 내렸다.

5월 대비 7월 계란 가격
5월 대비 7월 계란 가격

[소비자리포트 7·8월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제품별 가격 추이를 보면 특란 10개는 5월 셋째 주 평균 4천753원에서 7월 셋째 주 4천937원으로 올랐다.

같은 기간 특란 15개는 7천2원에서 7천209원으로, 특란 30개는 9천149원에서 9천303원으로 높아졌다.

이에 따라 7월 셋째 주 기준 특란 1개당 평균 가격이 451원으로 두 달 전(435원)보다 3.6% 올랐다.

앞서 한국농촌경제연구원 산하 농업관측본부는 '산란계 관측 6월호'에서 계란 가격이 6월 말이면 내려갈 것으로 전망했으나 실제 유통 현장에선 가격 상승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는 것이다.

다만 이번 가격 조사는 쿠폰이나 카드 행사 등은 반영하지 않은 것이어서 실제 마트에서 구입할 때 지불하는 가격과는 차이가 있다.

소비자시민모임은 '소비자리포트' 7·8월호를 통해 이같은 조사 결과를 소개하며 "대형마트에서 소비쿠폰 할인을 적용하면 10% 저렴한 가격으로 계란을 살 수 있지만 일부 제품은 이미 5월보다 10% 이상 올라 가격을 더 낮추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