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0명 중 2명이 RH-' 주한미군, 평택 기지서 헌혈 행사

송고시간2021-07-21 16:33

beta

주한미군사령부는 21일 경기 평택에 있는 캠프 험프리스(K-6) 기지에서 '주한미군 사랑 나눔 헌혈' 행사를 열었다.

주한미군 선임 의무장교 더글라스 루지 대령은 "RH 음성 혈액을 가진 사람은 한국인의 경우 1천명 중 3명에 불과하지만, 미국인은 200명에 달한다"며 "이는 주한 미군의 헌혈이 한국에는 희귀 혈액 공급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하므로 헌혈에 동참하게 됐다"고 말했다.

주한미군사령부는 이날 행사를 계기로 평택 기지에서 3개월에 한 번씩 정기적으로 헌혈에 참여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내 희귀 혈액 제공 위해 3개월에 한 번씩 정기 헌혈할 것"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주한미군사령부는 21일 경기 평택에 있는 캠프 험프리스(K-6) 기지에서 '주한미군 사랑 나눔 헌혈' 행사를 열었다.

헌혈 하는 주한미군
헌혈 하는 주한미군

[주한미군사령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이날 헌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혈액 부족 사태에 도움을 주고, 비교적 미국인들에게 많은 RH 음성 혈액을 국내에 제공하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주한미군 선임 의무장교 더글라스 루지 대령은 "RH 음성 혈액을 가진 사람은 한국인의 경우 1천명 중 3명에 불과하지만, 미국인은 200명에 달한다"며 "이는 주한 미군의 헌혈이 한국에는 희귀 혈액 공급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하므로 헌혈에 동참하게 됐다"고 말했다.

낮 동안 진행된 헌혈 행사에는 미군과 군무원 등 64명이 참여했다.

헌혈에 참여한 미군부대 관계자
헌혈에 참여한 미군부대 관계자

[주한미군사령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허부자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장은 "캠프 험프리스 외에도 국내 주둔한 다른 미군 부대에서도 정기적인 헌혈에 참여해 준다면 혈액 수급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혈액 수급 위기 상황에서 헌혈에 참여해 준 주한미군사령부 관계자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주한미군사령부는 이날 행사를 계기로 평택 기지에서 3개월에 한 번씩 정기적으로 헌혈에 참여할 예정이다.

아울러 10월 달에는 경북 왜관에 있는 캠프 캐럴 미군 기지에서도 헌혈 행사를 연다.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 버스
대한적십자사 경기혈액원 버스

[주한미군사령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