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입도 금지 무인도 낚시 안 돼요" 목포해경, 16명 적발

송고시간2021-07-21 15:02

beta

출입이 금지된 무인도에서 낚시하거나 자연환경을 훼손하는 사례가 늘자 목포해경이 단속에 들어갔다.

21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낮 12시 20분 전남 신안군 흑산면 홍도 인근에서 해상경비 임무를 수행하던 경비함정이 입도가 금지된 무인도에서 낚시한 A(40)씨 등 낚시객 16명을 자연공원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무인도서나 갯바위에서는 실족 등의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다"면서 "도서 지역 생태계 보호를 위해 출입이 제한된 도서에서의 낚시행위는 금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무인도 낚시객 단속하는 해경
무인도 낚시객 단속하는 해경

[목포해경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목포=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출입이 금지된 무인도에서 낚시하거나 자연환경을 훼손하는 사례가 늘자 목포해경이 단속에 들어갔다.

21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낮 12시 20분 전남 신안군 흑산면 홍도 인근에서 해상경비 임무를 수행하던 경비함정이 입도가 금지된 무인도에서 낚시한 A(40)씨 등 낚시객 16명을 자연공원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

이들은 홍도 선착장에서 낚시어선 B호 등 3척을 타고 무인도로 들어가 낚시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

위험천만 무인도 낚시
위험천만 무인도 낚시

[목포해경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신안과 진도군 내에 입도가 금지된 무인도서는 총 165곳으로 자연생태계 보호 등을 위해 출입이 엄격히 제한된다.

제한된 구역에 들어가 낚시 등을 하면 자연공원법 제86조에 따라 50만원 이하의 과태료 처분을 받을 수 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무인도서나 갯바위에서는 실족 등의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높다"면서 "도서 지역 생태계 보호를 위해 출입이 제한된 도서에서의 낚시행위는 금지해 달라"고 당부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