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H, 대규모 쇄신인사…상임이사 5명 중 4명 교체

송고시간2021-07-21 14:16

beta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상임이사 5명 중 4명을 교체하는 등 쇄신 인사를 단행한다.

LH는 김현준 사장 취임 이후 첫 상위직 인사를 26일자로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LH에 따르면 이번 인사로 상임이사 5명 중 4명이 물러나고, 1급 부서장 상당수가 교체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서장 26명 교체 …"장기보직 부서장 배제·여성 발탁"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상임이사 5명 중 4명을 교체하는 등 쇄신 인사를 단행한다.

LH는 김현준 사장 취임 이후 첫 상위직 인사를 26일자로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LH에 따르면 이번 인사로 상임이사 5명 중 4명이 물러나고, 1급 부서장 상당수가 교체된다. 역대 최대 폭의 상위직 인사라고 LH는 설명했다.

상임이사 5명 중에는 기획재무본부장, 공공주택본부장, 주거복지본부장, 스마트도시본부장 등 4명이 교체된다.

나머지 1명인 경영혁신본부장은 유임되고, 기존에 기획재무본부장이 겸직하던 부사장을 경영식신본부장이 겸한다.

LH 진주 본사 신사옥
LH 진주 본사 신사옥

[LH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서장은 26명이 교체된다.

LH는 "비위 직원 관리·감독 부실과 부동산 투기 사태 등의 책임을 물어 부서장 교체 인사를 단행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장기 재직한 보직 부서장은 이번 인사에서 과감히 배제하고 여성 본부장을 전격 발탁하는 등 조직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기 위해 큰 폭의 변화를 줬다.

중요 보직인 글로벌사업본부장에 처음 여성 본부장을 임명한 것을 비롯해 감사실장, 공정계약단장, 신도시사업혁신단장, 남북협력처장 등 주요 부서장이 교체된다.

LH는 '부동산 투기 사태' 이후 비위 정도가 중한 직원 4명을 파면하고 2명은 해임, 2명은 직권면직하는 등 고강도 인사를 통해 조직 기강을 확립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현준 사장은 "상위직 인사를 통해 분위기를 일신하고 부동산 투기자 및 과다 보유자에 대한 승진 제한 등 엄정한 인사관리로 조직의 청렴·투명성을 강화해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현장에서 차질 없이 수행하겠다"고 말했다.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