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가 "일본의 일관된 입장에서 한국과 의사소통하고 싶다"

송고시간2021-07-19 19:17

"소마 총괄공사 발언, 외교관으로서 극히 부적절"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문재인 대통령이 도쿄올림픽을 계기로 한 일본 방문을 하지 않기로 결정한 가운데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는 "일한(한일) 관계를 건전한 관계로 되돌리기 위해 우리나라(일본)의 일관된 입장을 토대로 한국 측과 의사소통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19일 일본 총리관저에서 기자들과 만나 문 대통령이 이번 올림픽 때 일본에 가지 않는다는 청와대의 발표와 관련해 "그 배경에 관해서 내가 말할 입장이 아니다"라고 전제하고서 이같이 언급했다.

스가 총리는 소마 히로히사(相馬弘尙)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사가 문 대통령 혹은 한국 외교를 비하하는 발언을 한 것에 대해 "외교관으로서 극히 부적절한 발언이며 유감"이라고 논평했다.

sewonle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tmwuLrzdER0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