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은, 중기 수출자금 회수기간 단축 돕는다…디지털 공급망 금융

송고시간2021-07-19 15:08

beta

수출입은행은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자금 회수 기간 단축을 위해 무(無)서류 방식의 '디지털 공급망 금융'을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디지털 공급망 금융이란 글로벌 공급망 연계 시스템을 통해 서류 없이 수출 채권을 매입하는 것을 말한다.

수은은 이날 미국 의류 기업인 '더 갭'(The Gap)과 의류 수출거래에서 발생하는 수출 채권을 국내 기업이 도이치 뱅크에 매각하면 수은이 재인수하는 방식으로 3천만달러(약 344억원) 규모의 디지털 공급망 금융을 지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수출입은행은 중소·중견기업의 수출 자금 회수 기간 단축을 위해 무(無)서류 방식의 '디지털 공급망 금융'을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디지털 공급망 금융이란 글로벌 공급망 연계 시스템을 통해 서류 없이 수출 채권을 매입하는 것을 말한다.

은행이 거래 당사자와 운송 회사가 이용하는 디지털 플랫폼에 접속해 고객의 서류 제출 없이도 실물 거래를 신속히 확인한 후 운전 자금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수은은 이날 미국 의류 기업인 '더 갭'(The Gap)과 의류 수출거래에서 발생하는 수출 채권을 국내 기업이 도이치 뱅크에 매각하면 수은이 재인수하는 방식으로 3천만달러(약 344억원) 규모의 디지털 공급망 금융을 지원했다.

수출입은행
수출입은행

[수출입은행 제공]

kong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