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정위, 운송 담합 세방·KCTC에 과징금 1천만원 부과

송고시간2021-07-19 12:00

공정거래위원회
공정거래위원회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공정거래위원회는 운송 용역 입찰에서 담합한 중량물 운송 전문업체 세방[004360]과 KCTC[009070]에 시정명령과 함께 각각 600만원, 4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한다고 19일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이들 회사는 2016년 11월 두산엔진이 발주한 2억9천400만원 규모의 보세 운송 용역 입찰 3건에 참여하면서 낙찰 예정사, 들러리 사업자, 투찰 가격을 사전에 합의했다.

세방과 KCTC는 그간 두산엔진이 발주한 중량물 해상운송 입찰에서만 참여사로 지명받아왔는데, 부산·인천 육상운송 입찰에서도 새롭게 참여사로 지명되자 안정적 물량 확보를 위해 담합을 계획했다.

bo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