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란 남부서 규모 5.7 지진…부셰르 원전서 80㎞ 거리

송고시간2021-07-19 00:36

beta

18일 오후 7시 4분(현지시간)께 이란 남부 부셰르주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일어났다고 테헤란대학교 부설 이란지진센터가 밝혔다.

부셰르주는 이란 유일의 원자력 발전소가 있는 지역이다.

진원은 원자력 발전소에서 약 80㎞ 거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지 매체 "인명 피해 보고 아직 없어"

지진 (PG)
지진 (PG)

[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테헤란=연합뉴스) 이승민 특파원 = 18일 오후 7시 4분(현지시간)께 이란 남부 부셰르주에서 규모 5.7의 지진이 일어났다고 테헤란대학교 부설 이란지진센터가 밝혔다.

부셰르주는 이란 유일의 원자력 발전소가 있는 지역이다.

진원은 원자력 발전소에서 약 80㎞ 거리다. 수도 테헤란과는 600㎞ 넘게 떨어져 있다.

진원의 깊이는 약 11㎞다.

미국 지질조사국(USGS)도 이날 같은 시각 같은 지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일어났다고 발표했다.

국영 IRINN 방송은 "현재까지 이번 지진으로 인해 접수된 인명 피해는 없다"고 전했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