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목! 충남 조례] 청소년 항일유적지 탐방지원…"올바른 역사관 확립"

송고시간2021-07-19 06:00

beta

충남도의회가 도내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주기 위해 항일 유적지 탐방 기회를 제공한다.

19일 도의회에 따르면 조승만(홍성1·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충청남도 청소년 항일유적지 탐방 지원 조례'를 제정해 시행 중이다.

조승만 의원은 "미래의 역군이 될 청소년들이 역사 현장을 방문해 자주독립과 항일투쟁의 역사를 배워 올바른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조승만 도의원 "현장 체험학습으로 자주독립·항일투쟁 역사 배우길"

조승만 도의원
조승만 도의원

[충남도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충남도의회가 도내 청소년들에게 올바른 역사관을 심어주기 위해 항일 유적지 탐방 기회를 제공한다.

19일 도의회에 따르면 조승만(홍성1·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대표 발의한 '충청남도 청소년 항일유적지 탐방 지원 조례'를 제정해 시행 중이다.

조례는 청소년들의 항일유적지 체험학습을 추진하는 단체에 비용을 지원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충남도의회 본회의장
충남도의회 본회의장

[충남도의회 제공]

청소년들과 인솔자는 안전교육을 받도록 명시했고, 체험학습이 교육적 효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유적지를 다녀온 후에는 평가회를 개최하도록 했다.

조승만 의원은 "미래의 역군이 될 청소년들이 역사 현장을 방문해 자주독립과 항일투쟁의 역사를 배워 올바른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young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