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전자, 미국서 중고의류 기부받아 재활용하는 캠페인 진행

송고시간2021-07-16 10:00

beta

LG전자[066570]는 15일 세계 최대 중고의류 유통회사 중 하나인 미국 스레드업(thredUP)과 파트너십을 맺고 현지에서 '세컨드 라이프(Second Life)' 캠페인을 이어간다고 16일 밝혔다.

세컨드 라이프 캠페인은 LG전자가 올해 4월부터 미국 지역사회에 중고의류 재활용이 환경보호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널리 알리기 위해 시작한 활동이다.

LG전자와 스레드업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미국 내에서 중고의류를 기부받고 재활용하는 데 서로 협력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LG전자[066570]는 15일 세계 최대 중고의류 유통회사 중 하나인 미국 스레드업(thredUP)과 파트너십을 맺고 현지에서 '세컨드 라이프(Second Life)' 캠페인을 이어간다고 16일 밝혔다.

세컨드 라이프 캠페인은 LG전자가 올해 4월부터 미국 지역사회에 중고의류 재활용이 환경보호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널리 알리기 위해 시작한 활동이다.

LG전자의 세컨드 라이프 캠페인 로고[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전자의 세컨드 라이프 캠페인 로고[LG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전자와 스레드업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미국 내에서 중고의류를 기부받고 재활용하는 데 서로 협력한다.

기부를 원하는 고객은 세컨드 라이프 캠페인 홈페이지(www.LGSecondLife.com) 또는 스레드업 홈페이지(thredUP.com/LG)에서 기부키트를 주문하거나 기부라벨을 내려받아 진행하면 된다.

기부받은 의류는 LG전자의 스팀 가전(세탁기, 건조기, 스타일러 등)을 이용해 오염을 털어낸 뒤 스레드업이 직접 유통하고 판매할 예정이다.

기부건수당 LG전자와 스레드업은 5달러씩 자선단체에 기부한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