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표 소형·대형 레미콘차 개발…"3기신도시·도심개발에 활용"

송고시간2021-07-15 13:50

beta

삼표그룹 계열사인 삼표산업은 3기 신도시, 도심 개발사업 등 다양한 건설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소형과 대형 레미콘 믹서 트럭을 도입해 시범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삼표산업이 국내 최초로 도입하는 3㎥ 차량은 6㎥ 차량의 큰 자체로는 진입이 어려운 도심 소규모 공사 현장에 적합한 차량이다.

3㎥ 차량은 주택 밀집지역에서 활용도가 높아 소외 지역 내 잠재고객 확보가 기대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삼표그룹 계열사인 삼표산업은 3기 신도시, 도심 개발사업 등 다양한 건설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소형과 대형 레미콘 믹서 트럭을 도입해 시범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삼표 레미콘 믹서트럭
삼표 레미콘 믹서트럭

[삼표 자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기존 레미콘 차량은 용량이 6㎥로 획일화돼 있어 대형 건설 수요부터 소규모 공사에 이르는 다양한 수요를 반영하기에 한계가 있었다.

삼표산업이 국내 최초로 도입하는 3㎥ 차량은 6㎥ 차량의 큰 자체로는 진입이 어려운 도심 소규모 공사 현장에 적합한 차량이다. 6㎥ 차량으로는 진입이 잘 되지 않은 좁은 지역에선 배관타설 등 별도의 장비를 이용하거나 손수레로 인력을 동원해 현장까지 레미콘을 운반해야 했다.

3㎥ 차량은 주택 밀집지역에서 활용도가 높아 소외 지역 내 잠재고객 확보가 기대된다.

삼표산업은 9㎥ 차량도 도입했다.

이 차량이 운반할 수 있는 레미콘은 기존 6㎥ 차량의 1.5배에 달한다.

최근 정부 주택공급 대책의 영향으로 레미콘이 대량으로 투입돼야 하는 대형 건설 프로젝트가 증가함에 따라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레미콘이 대량으로 투입되는 기초타설 현장이나 대형 토목공사 현장에서는 기존 차량 대비 타설시간을 줄일 수도 있다.

삼표산업 관계자는 "신규 레미콘 차량 시범운영을 통해 급변하는 건설시장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고객 만족도도 한층 더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