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탈레반, 항복한 아프간 특수부대원 22명 길거리서 총살

송고시간2021-07-14 11:30

beta

미군 철수 후 아프가니스탄에서 세력을 급속도로 확대 중인 탈레반이 무기도 없이 항복한 아프간 특수부대원 22명을 총살하는 장면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미 CNN방송은 지난달 16일 아프간과 투르크메니스탄 접경지역 마을인 파르야브 주의 다울라트 아바드에서 탈레반이 아프간군을 총살하는 장면이 담긴 여러 개의 영상을 입수했다며 목격자 증언과 함께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한 목격자는 "특수부대원들은 탈레반에 포위된 채 길거리 한가운데로 끌려 나와 전부 총살당했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CNN 영상 입수…"투항 군인 포용한다는 탈레반 주장과 다른 현실"

미군 철수 세력 확대 중인 탈레반 "해당 영상은 가짜" 반박

아프가니스탄 북부 쿤두즈 지역에 모여있는 아프간 특수부대원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아프가니스탄 북부 쿤두즈 지역에 모여있는 아프간 특수부대원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미군 철수 후 아프가니스탄에서 세력을 급속도로 확대 중인 탈레반이 무기도 없이 항복한 아프간 특수부대원 22명을 총살하는 장면이 담긴 영상이 공개됐다.

미 CNN방송은 지난달 16일 아프간과 투르크메니스탄 접경지역 마을인 파르야브 주의 다울라트 아바드에서 탈레반이 아프간군을 총살하는 장면이 담긴 여러 개의 영상을 입수했다며 목격자 증언과 함께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중 한 영상에는 비무장 상태의 남성 여러 명이 한 건물에서 나오면서 "항복, 항복"이라고 말하지만 곧이어 총성이 울리고 최소 10여명의 남성이 '신은 위대하다'(알라후 아크바르)라는 외침이 들리는 가운데 숨지는 장면이 나온다.

숨진 남성들의 시신이 길거리 장터에 버려지는 장면도 등장한다. 또 다른 영상에서는 총살을 지켜보던 한 행인이 "제발 쏘지 말라"고 간청하기도 한다.

CNN은 숨진 남성들이 아프간 특수부대원들이며, 이들을 처형한 집단은 탈레반이라고 보도했다.

적십자사도 아프간 특수부대원 22명의 시신을 수습한 사실을 확인했다.

숨진 군인 중에는 미국 군사학교에서 2년간 훈련을 받고 다음 달 미국인 약혼녀와 결혼이 예정된 32세 대원도 포함돼 있다고 CNN은 전했다.

목격자들은 당시 이 마을에서 탈레반과 아프간 특수부대원이 격렬한 전투를 벌였으며, 결국 아프간군 대원들은 탄환이 바닥나 탈레반에 포위된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한 목격자는 "특수부대원들은 탈레반에 포위된 채 길거리 한가운데로 끌려 나와 전부 총살당했다"며 당시 상황을 전했다. 겁에 질린 주변 상인들이 가게 안으로 숨어 들어가 이 장면을 지켜봤다고 한다.

무기도 없이 투항한 아프간군을 이처럼 가차 없이 총살한 것은 탈레반 측이 항복하는 아프간 군인들을 수용하고, 심지어 이들에게 집으로 돌아갈 여비까지 챙겨준다고 선전해 온 것과는 극명히 대비되는 현실이라고 CNN은 지적했다.

실제 탈레반은 다울라트 아바드에서 전투가 벌어진 지 사흘 뒤 올린 비디오 영상에서 "탈레반을 추격하던 워싱턴 경비대, 특수 훈련된 중앙정보국(CIA) 대원들을 생포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국제 인권단체인 앰네스티 인터내셔널 영국지부는 "이 끔찍한 영상은 아프간에서 전개되고 있는 절망적 상황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항복한 비무장 군인들을 총살하는 것은 전쟁 범죄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탈레반은 이날 CNN이 공개한 영상에 대해서도 '가짜'라면서 정부가 사람들에게 항복하지 말라고 독려하는 선전 영상이라고 반박했다. 또 24명의 아프간 특수부대원들을 여전히 생포 중이라고 주장했다.

아프간 특수부대는 미군으로부터 훈련받은 엘리트 부대로 약 1만1천명 규모이나, 미군 철수에 따라 미군의 공중 지원이나 정보 제공이 없는 상태에서 탈레반과 맞서야 하는 힘든 도전에 직면해 있다고 CNN은 덧붙였다.

yy@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K3n0sb1I-4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