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C, 친환경 플라스틱 'SKC 에코라벨' 기술 미국에 수출

송고시간2021-07-14 09:29

beta

SKC[011790]가 친환경 플라스틱 '에코라벨' 기술을 미국 시장에 수출하고 재활용 가능 PET병 포장재 시장 확대에 나선다.

SKC는 지난 13일 미국의 이스트만과 SKC 에코라벨 관련 특허 라이센싱 및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SKC 관계자는 "현재 많은 글로벌 고객사가 SKC 에코라벨의 재활용성과 혁신성에 주목하고 있다"며 "이스트만과 함께 친환경 생태계를 조성하고, 플라스틱 넷 제로를 달성해가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스트만과 특허 라이센싱 MOU…플라스틱 넷 제로 가속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SKC[011790]가 친환경 플라스틱 '에코라벨' 기술을 미국 시장에 수출하고 재활용 가능 PET병 포장재 시장 확대에 나선다.

SKC 에코라벨은 PET병과 함께 재활용이 가능한 세계 최초 PET병 열수축 포장재다.

SKC는 13일 미국의 글로벌 소재회사 이스트만과 SKC 에코라벨 관련 특허 라이센싱 및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 MOU를 체결했다. 화상으로 진행된 체결식에는 이완재 SKC사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브래드 리치 이스트만 부회장(왼쪽에서 네번째)이 참석했다. [SK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C는 13일 미국의 글로벌 소재회사 이스트만과 SKC 에코라벨 관련 특허 라이센싱 및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 MOU를 체결했다. 화상으로 진행된 체결식에는 이완재 SKC사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브래드 리치 이스트만 부회장(왼쪽에서 네번째)이 참석했다. [SK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C는 지난 13일 미국의 이스트만과 SKC 에코라벨 관련 특허 라이센싱 및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 조성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스트만은 휴대용 고급물병, 의료용 기기, 가전기기 및 화장품 용기, PET병 열수축필름 등에 쓰이는 플라스틱 원료를 공급하는 글로벌 소재회사다.

이번 MOU로 이스트만은 북미와 유럽에서 SKC 에코라벨 특허를 활용한 포장재 필름 원료를 생산, 공급하게 된다. 라이센싱 기간은 20년이다.

양사는 앞으로 SKC 에코라벨 관련 특허 라이센싱과 재활용성 향상을 위해 상호 협력하고 친환경 플라스틱 생태계를 강화해나가기로 했다.

SKC 관계자는 "현재 많은 글로벌 고객사가 SKC 에코라벨의 재활용성과 혁신성에 주목하고 있다"며 "이스트만과 함께 친환경 생태계를 조성하고, 플라스틱 넷 제로를 달성해가겠다"고 말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