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화 제작자에 아이돌까지…연예계 코로나19 확진자 속출(종합2보)

송고시간2021-07-13 18:17

beta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유행이 지속되는 가운데 연예계에도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배급사 메가박스엠플러스는 13일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이 출연하는 영화 '헌트'의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을 일시 중단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영화 '헌트' 스태프 및 제작사 대표·서인영·트레저 도영 확진

보이그룹 트레저 도영
보이그룹 트레저 도영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강애란 오보람 기자 =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4차 유행이 지속되는 가운데 연예계에도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다.

배급사 메가박스엠플러스는 13일 배우 이정재와 정우성이 출연하는 영화 '헌트'의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을 일시 중단했다고 밝혔다.

메가박스엠플러스는 "선제적 차원에서 주기적으로 검사를 해왔는데 스태프 한 명이 확진됐다"며 "향후 촬영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앞서 '헌트'의 제작사 사나이픽처스의 한재덕 대표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다만, 한 대표는 촬영장에 방문하지 않아 확진된 스태프와의 연관성은 확인되지 않았다.

첩보 액션물인 '헌트'는 이정재가 연출·제작·각색·주연을 맡았으며, 배우 정우성이 이정재의 동료이자 라이벌 역을 연기한다. 이정재와 정우성은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날 보이그룹 트레저의 멤버 도영과 쥬얼리 출신 가수 겸 방송인 서인영도 각각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트레저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도영이 전날 광고 촬영을 앞두고 자가 진단 키트 검사를 진행한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와, 멤버 및 직원들과 함께 유전자증폭(PCR) 검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도영을 제외한 다른 사람들은 음성으로 확인됐다.

YG엔터테인먼트는 "추가 확진자는 없지만, 트레저 멤버 및 스태프들은 자가격리 상태를 유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서인영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예정된 서인영의 스케줄을 모두 취소하고 방역 당국의 지침에 따를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근 연예계는 코로나19 4차 유행이 확산하면서 비상이 걸렸다. 동선이 복잡한 연예인들은 물론 업계 관계자들이 줄줄이 확진되면서 그 파장이 어디까지 미칠지 노심초사하고 있다.

가수 겸 방송인 서인영
가수 겸 방송인 서인영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imhyoj@yna.co.kr

aeran@yna.co.kr

ra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