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38명 확진…'주점발 집단감염' 비상, 학교 감염도 잇따라

송고시간2021-07-13 08:30

beta

대구에서 이틀 연속 30명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13일 대구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38명이 증가한 1만798명으로 집계됐다.

지난주 초까지 한 자릿수에 머문 신규 확진자 수는 7일 13명, 8일 15명, 9일 19명, 10일 14명, 11일 23명, 12일 37명에 이어 일주일째 두 자릿수를 이어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선별진료소
선별진료소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대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 차려진 선별진료소에 12일 진단검사를 받기 위한 시민들의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duck@yna.co.kr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대구에서 이틀 연속 30명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13일 대구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전날보다 38명이 증가한 1만798명으로 집계됐다.

지난주 초까지 한 자릿수에 머문 신규 확진자 수는 7일 13명, 8일 15명, 9일 19명, 10일 14명, 11일 23명, 12일 37명에 이어 일주일째 두 자릿수를 이어갔다.

주소지별로 수성구 9명, 달서구 7명, 달성군 6명, 동구 5명, 남구·북구 각 3명, 중구·서구 각 2명, 서울 1명 등이다.

신규 확진자 중 8명은 중구 동성로 소재 한 주점 관련이다. 부산지역 확진자가 방문한 뒤 확진자가 잇따라 n차 감염을 포함해 이 업소 관련 누계는 20명이 됐다.

인근에 있는 또 다른 주점 관련으로도 4명이 추가됐다. 동성로 클럽골목에 위치한 이 주점에서 지난 6일 업주가 최초 확진된 데 이어 같은 건물 위층에 있는 또 다른 업소 종업원과 손님, 동성로 클럽 업주가 방문한 남구 소재 유흥주점 등으로 이어져 누적 확진자 수는 37명이다.

달서구 소재 유흥주점 관련 확진자도 1명이 더 나왔다. 지난 7일 달서구와 남구 일대 주점 10곳을 돌며 일한 가요주점 여종업원이 첫 확진된 데 이어 다른 종업원과 손님 등으로 확산했다. 관련 누계는 9명이다.

특히 이날 확진자 중 7명은 수성구 소재 한 중학교 학생들이다. 전날 감염경로 불상으로 학생 1명이 확진돼 같은 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 200여명을 상대로 추가 검사한 결과 이같이 나왔다.

달성군 소재 한 사업장에서도 확진자가 4명 나왔다.

또 11명은 경기도 오산, 경북 경산, 대구 확진자의 접촉자들로 파악됐다.

이밖에 2명은 인도네시아에서 입국했고 1명은 감염경로를 알 수 없어 방역당국이 역학조사 중이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확진 환자는 178명으로 전국 7개 병원과 생활치료센터에 분산 입원해있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