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BA 출신 델 네그로, 부친상 나흘 만에 유명인 골프 대회 우승

송고시간2021-07-12 15:27

beta

미국프로농구(NBA) 선수 출신의 비니 델 네그로(55·미국)가 미국 유명인 골프 대회에서 우승했다.

델 네그로는 12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의 에지우드 타호 골프코스(파72·6천709야드)에서 열린 아메리칸 센추리 챔피언십(총상금 60만달러)에서 최종 합계 69점으로 정상에 올랐다.

아버지를 떠나보낸 아픔에도 델 네그로는 유명인 골프 대회에 출전했고, 농구 선수 출신으로는 최초로 이 대회 챔피언이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명인 골프 대회 우승 델 네그로
유명인 골프 대회 우승 델 네그로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선수 출신의 비니 델 네그로(55·미국)가 미국 유명인 골프 대회에서 우승했다.

델 네그로는 12일(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의 에지우드 타호 골프코스(파72·6천709야드)에서 열린 아메리칸 센추리 챔피언십(총상금 60만달러)에서 최종 합계 69점으로 정상에 올랐다.

매 홀 타수에 따라 점수를 획득하는 방식의 변형 스테이블포드 방식으로 열린 이번 대회에서 델 네그로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명투수 출신인 존 스몰츠(54·미국)와 연장전을 벌여 우승 상금 12만5천 달러(약 1억4천만원)를 받았다.

1988년부터 2001년까지 NBA 선수로 뛴 델 네그로는 현역 시절 경기당 평균 9.1득점에 3.2어시스트의 성적을 낸 가드였으며 2008년 시카고 불스, 2010년 LA 클리퍼스 감독을 역임했다.

이탈리아계인 그는 대회 개막 이틀 전인 7일 부친상을 당했다. 역시 농구 선수 출신인 아버지(빈센트)는 85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아버지를 떠나보낸 아픔에도 델 네그로는 유명인 골프 대회에 출전했고, 농구 선수 출신으로는 최초로 이 대회 챔피언이 됐다.

델 네그로는 우승 후 눈물을 흘리며 "돌아가신 아버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싶었다"며 "페어웨이를 걸을 때나 샷을 할 때마다 아버지를 생각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찰스 바클리
찰스 바클리

[AFP=연합뉴스]

미국프로풋볼(NFL) 선수 토니 로모(미국)가 66점으로 3위, 은퇴한 '골프 여제'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이 64점으로 4위에 올랐다.

현역 NBA 선수인 스테픈 커리는 56점으로 9위다.

독특한 스윙 자세와 농구에 비해 떨어지는 골프 실력으로 유명한 찰스 바클리(58·미국)는 출전 선수 87명 가운데 76위(-28점)에 그쳤다.

바클리는 "70위 안에 들 수 있다. 10만 달러를 걸겠다"고 큰소리쳤으나 '톱70' 진입에 실패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