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김부선 주장에 "객관적 사실 근거해 판단해야"

송고시간2021-07-12 09:48

beta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12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 씨 관련 의혹에 대해 "(윤 전 총장이) 결혼하기 전에 벌어진 일을 어떻게 책임지겠나"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MBC 라디오 인터뷰에서 "후보의 가족, 배우자도 당연히 (검증) 해야 한다. 그러나 결혼하기 전 아무 관계도 없는 시절의 이야기는 후보에게 책임을 물을 수 없는 영역 아니냐"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지사는 자신의 여배우 스캔들 의혹과 관련해 '김부선 씨가 연일 목소리를 높이는 건 어떻게 받아들이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그건 객관적 사실로 판단하시면 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건희 검증엔 "결혼 전 일은 책임 물을 수 없는 영역"

"본선에서 원팀 살려야…저는 손발 묶인 권투 하는 중"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

(파주=연합뉴스) 사진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경선 후보가 지난 7일 경기도 파주시 연스튜디오에서 열린 '프레젠테이션(PT) 면접 '정책 언팩쇼'에서 정책 발표를 하고 있는 모습. [국회사진기자단]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는 12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 씨 관련 의혹에 대해 "(윤 전 총장이) 결혼하기 전에 벌어진 일을 어떻게 책임지겠나"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MBC 라디오 인터뷰에서 "후보의 가족, 배우자도 당연히 (검증) 해야 한다. 그러나 결혼하기 전 아무 관계도 없는 시절의 이야기는 후보에게 책임을 물을 수 없는 영역 아니냐"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배우자라고 검증을 빼자는 뜻이 아니고, 책임질 수 없는 것에 대한 책임을 묻는 건 안 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씨는 과거 '쥴리'라는 이름으로 유흥업소에서 일했다는 의혹, 결혼 전 박사 학위 논문 표절 의혹 등으로 여권의 집중 공격을 받고 있다.

이 지사는 자신의 여배우 스캔들 의혹과 관련해 '김부선 씨가 연일 목소리를 높이는 건 어떻게 받아들이냐'는 사회자의 질문에 "그건 객관적 사실로 판단하시면 된다"고 밝혔다.

사회자가 '객관적 사실에 접근할 방법이 없다'고 지적하자, 이 지사는 "방법 다 있다. 옛날에 다"라고 답변했다.

이 지사는 '병원 가서 검사받은 것으로 갈음됐다고 보느냐'는 추가 질문에 "이제 그만하시죠"라며 웃으며 말했다.

그는 선거 전략과 관련해 "본선에서 내부 결속이 단단해야 하고 중도·보수 영역으로 진출해 50%를 넘겨야 이기는 것 아니겠나"라며 "원팀을 살려 손실을 최소화하고 본선에서 우리 역량이 최대한 발휘되도록 만들어야 하기 때문에 (당내 경선에서) 저는 심하게 공격하면 안 된다. 손발 묶인 권투를 하는 것"이라고 했다.

이 지사는 이낙연 후보 캠프에서 '이 지사가 만약 당선에 성공해 만드는 차기 정부는 문재인 정부 계승이냐, 이재명 1기냐라는 의구심이 지지자 사이에서 있다'고 발언한 것과 관련해선 "둘 다 맞는 말"이라고 밝혔다.

이어 "공은 승계하고 과는 고치고 필요한 건 더해서 더 새로운 정부를 만드는 것이 당연한 것 아니겠나"라고 강조했다.

문재인 정부에서 버려야 할 과가 무엇이냐는 질문엔 "예를 들면 부동산 문제 같은 것"이라며 "관료들의 저항"을 최대 패착 요인으로 꼽았다.

기본소득 논란에 대해선 간장게장집 비유를 들어 "누군가 저 집은 밥은 없고 간장게장만 있다고 공격을 하는데, 제 입장에선 밥이 더 중요하고 간장게장은 반찬 중 하나다. 가장 핵심적인 반찬"이라고 밝혔다.

핵심 공약은 '성장의 회복'이고 이를 위한 수단 중 하나가 기본소득이란 설명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FOxaQdpsnpw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