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서 물류창고 화재 주변 건물로 확산…인명피해 없어(종합2보)

송고시간2021-07-12 11:41

beta

광주 도심 물류창고에서 발생한 화재가 인접 건물로 번져 4시간 만에 꺼졌다.

12일 오전 6시 55분께 광주 광산구 우산동 한 유통업체 창고에서 불이 났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4시간 만에 진화…업체 2곳 창고·주택 1채 추가 피해

헬기 동원한 화재 진화
헬기 동원한 화재 진화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2일 오전 광주 광산구 우산동 한 생활용품창고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헬기를 동원해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iny@yna.co.kr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정회성 기자 = 광주 도심 물류창고에서 발생한 화재가 인접 건물로 번져 4시간 만에 꺼졌다.

12일 오전 6시 55분께 광주 광산구 우산동 한 유통업체 창고에서 불이 났다.

불은 야영물품과 생활용품 등을 보관 중인 창고를 완전히 태웠다.

창고 내부에서 부탄가스 통이 터져 '펑'하는 폭발음이 들리기도 했다.

불은 인접한 업체 2곳 창고와 주택 1채 등 주변 건물로 확산했다.

불길이 확산한 건물에는 가구창고가 포함돼 진화 작업이 어려움을 겪었다.

광산구는 "인근 주민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시기 바란다"는 재난 문자를 발송했다.

담당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가 발령되고 소방 헬기도 진화에 투입됐다.

진화는 화재 발생 4시간 만인 오전 10시 54분께 마무리됐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담당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발령해 진화 중이다.

소방 당국은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할 예정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8mS6xifNJdo

h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