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이버 '스스로 배우는 AI' 음성인식에 적용…정확도 30%↑

송고시간2021-07-08 10:20

beta

네이버는 음성인식 인공지능(AI) 엔진 '네스트(NEST)'에 최근 공개한 초대규모 AI '하이퍼클로바'의 딥러닝 기술을 접목했다고 8일 밝혔다.

네스트의 음성인식 정확도가 약 30% 높아졌고, 학습 시간 및 비용도 크게 줄었다.

한익상 책임리더는 "네이버는 국내를 넘어 글로벌 최고 수준의 음성기술 경쟁력을 이미 인정받고 있다"며 "하이퍼클로바의 기술을 접목해 다양한 음성 AI 서비스의 성능을 더욱 고도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네이버 클로바노트
네이버 클로바노트

[네이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네이버는 음성인식 인공지능(AI) 엔진 '네스트(NEST)'에 최근 공개한 초대규모 AI '하이퍼클로바'의 딥러닝 기술을 접목했다고 8일 밝혔다.

하이퍼클로바는 사람이 일일이 학습시켜야 하는 기존 AI 모델과 달리 데이터 자체만으로 스스로 배우는 '자기지도학습' 기능이 있다고 네이버는 설명했다.

이에 네스트의 음성인식 정확도가 약 30% 높아졌고, 학습 시간 및 비용도 크게 줄었다.

업그레이드된 네스트는 음성기록 서비스 '클로바노트'에 먼저 적용됐다. 앞으로 AI가 전화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능동감시자를 확인하는 클로바 케어콜, 뉴스 자동 자막 서비스 등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한익상 책임리더는 "네이버는 국내를 넘어 글로벌 최고 수준의 음성기술 경쟁력을 이미 인정받고 있다"며 "하이퍼클로바의 기술을 접목해 다양한 음성 AI 서비스의 성능을 더욱 고도화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