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워런 버핏이 가상화폐 추천?…머스크, 가짜 밈 올렸다가 삭제

송고시간2021-07-07 02:54

'가상화폐 사라' 버핏 가짜 조언, 트위터에 한때 공유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에 공유했다가 삭제한 가짜 밈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에 공유했다가 삭제한 가짜 밈

[트위터 게시물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 최고경영자(CEO) 일론 머스크가 워런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과 관련한 가짜 밈(meme·인터넷에서 유행하는 이미지나 동영상)을 트위터에 올렸다가 삭제했다.

6일(현지시간) 가상화폐 정보 매체 비트코인닷컴과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에 따르면 머스크는 인터넷에서 찾았다면서 버핏의 '최고 재정적 조언'이라는 문구가 달린 밈을 자신의 트위터에 공유했다.

이 밈은 가상화폐에 부정적이었던 '투자의 귀재' 버핏이 "가능한 한 많은 코인을 찾아라. 그리고 빨리"라고 말했다고 주장하는 내용을 담았다.

머스크가 이 밈을 올리자 가상화폐 투자자들은 '빅 뉴스'로 받아들이면서 줄줄이 댓글을 달았고, 머스크는 신이 난 듯 버핏을 향해 하트 모양의 이모지를 담은 트윗도 날렸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ZaNL2rHRr4

하지만 머스크는 자신이 공유한 이 밈을 몇 시간 뒤 내렸다.

비트코인닷컴은 머스크가 명백하게 가짜인 밈을 올렸다가 삭제한 것이라고 전했다.

머스크가 이 밈의 내용을 진실이라고 믿은 것인지, 장난삼아 올렸다가 문제가 될 것으로 판단해 삭제한 것인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버핏은 가상화폐에 대해 줄곧 부정적인 입장을 유지해왔다.

그는 2018년 버크셔해서웨이 연례 주주총회에서 비트코인을 "쥐약"이라고 부르며 "비트코인을 사는 것은 투자가 아니라 투기"라고 지적했고, 이듬해에는 비트코인에 대해 "고유한 가치가 전혀 없는 망상"이라고 비판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