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MB, 국정원 4대강 사찰 보고에 '잘 관리하라' 지시"

송고시간2021-07-06 22:39

beta

이명박 전 대통령이 과거 국가정보원의 4대강 사찰과 관련해 박형준 당시 청와대 홍보기획관(현 부산시장)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대상자를 잘 관리하라고 지시했다는 국정원 문건이 국회에 보고된 것으로 6일 확인됐다.

국회 김경협 정보위원장이 국정원으로부터 제출받아 열람한 '4대강 사찰' 감찰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국정원은 2009년 6월 4대강 반대 인사 20명을 선정해 특별 관리하겠다고 박형준 당시 홍보기획관에게 보고했다.

같은 해 7월 박 당시 홍보기획관은 4대강 반대 인사 및 관리방안을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고했고, 이 대통령은 '전체 인물을 잘 관리하라'고 지시했다는 내용이 이 문건에 담겨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정원, 관련 문건 국회 제출…김경협 "박형준 개입 정황 확인"

MB정부 국정원 사찰 관련 간담회하는 김경협 정보위원장
MB정부 국정원 사찰 관련 간담회하는 김경협 정보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이명박 전 대통령이 과거 국가정보원의 4대강 사찰과 관련해 박형준 당시 청와대 홍보기획관(현 부산시장)으로부터 보고를 받고 대상자를 잘 관리하라고 지시했다는 국정원 문건이 국회에 보고된 것으로 6일 확인됐다.

국회 김경협 정보위원장이 국정원으로부터 제출받아 열람한 '4대강 사찰' 감찰 결과 보고서에 따르면 국정원은 2009년 6월 4대강 반대 인사 20명을 선정해 특별 관리하겠다고 박형준 당시 홍보기획관에게 보고했다.

같은 해 7월 박 당시 홍보기획관은 4대강 반대 인사 및 관리방안을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고했고, 이 대통령은 '전체 인물을 잘 관리하라'고 지시했다는 내용이 이 문건에 담겨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내용은 2017년 국정원 개혁발전위원회의 권고로 시행된 감찰 결과 보고서에 포함된 것이다. 국정원은 김 위원장 등의 요구로 해당 보고서를 지난달 국회에 제출, 일부 정보위원의 열람을 허용했다.

김 위원장은 통화에서 "국정원 문건을 보면 대통령에게 홍보기획관이 보고한 내용과 대통령 지시 내용, 지시사항 이행계획이 모두 나와 있다"며 "박 시장의 사찰 개입 정황이 확인된 것"이라고 밝혔다.

정보위는 오는 8일 전체회의를 열어 국정원 불법사찰 진상규명 결의안 처리 여부를 논의할 예정이다.

회의에서는 최근 북한의 한국원자력연구원 해킹 의혹 등에 대한 현안 질의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