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원자력연 "방사성 폐기물 이력도 QR코드로 찍어 확인"

송고시간2021-07-06 09:38

beta

한국원자력연구원은 QR 코드를 이용한 방사성폐기물 전주기 이력 관리체계를 구축했다고 6일 밝혔다.

방사성폐기물 발생부터 처분장으로 이송하기까지 전주기 이력을 QR코드로 관리할 수 있는 기술로, 지난달 특허도 출원했다.

과제별로 수집되는 폐기물 정보(과제책임자, 사용 방사성 핵종, 폐기물 종류 등)를 QR코드에 담은 뒤 사전 심의, 소포장 관리, 사전 검사, 처리·처분 등 절차로 나눠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관리 책임 강화하고 폐기물 발생량도 줄일 것"

QR 코드에 담은 폐기물 정보
QR 코드에 담은 폐기물 정보

[한국원자력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한국원자력연구원은 QR 코드를 이용한 방사성폐기물 전주기 이력 관리체계를 구축했다고 6일 밝혔다.

방사성폐기물 발생부터 처분장으로 이송하기까지 전주기 이력을 QR코드로 관리할 수 있는 기술로, 지난달 특허도 출원했다.

과제별로 수집되는 폐기물 정보(과제책임자, 사용 방사성 핵종, 폐기물 종류 등)를 QR코드에 담은 뒤 사전 심의, 소포장 관리, 사전 검사, 처리·처분 등 절차로 나눠 관리하는 시스템이다.

방사성폐기물 이력 관리 절차
방사성폐기물 이력 관리 절차

[한국원자력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전 심의 단계에서 연구자는 과제 기획 단계부터 발생할 방사성폐기물의 양을 예측해 관리 방법을 마련하고, 과제가 승인되면 QR코드를 부착한 소포장 용기에 봉입해 이력 관리에 들어가게 된다.

이어 방사성폐기물의 오염도를 확인해 자체 처분 대상 폐기물을 분류하는 사전 검사 단계가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재포장·제염 처리를 통해 폐기물을 줄이고, 경주 처분장 인수 기준을 충족하기 위한 핵종 분석을 수행한다.

연구원은 올해 상반기 전주기 이력 관리체계를 시범운영해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방사성폐기물을 20% 이상 줄였다고 설명했다.

박원석 원장은 "처리, 분석 이력, 처분장 인도 결과까지 모든 데이터는 정보관리시스템을 통해 관리한다"며 "과제 단위 관리를 통해 방사성폐기물에 대한 담당자 책임을 강화하고 발생량도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