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소룡 딸, '아버지 비하' 타란티노 감독에 "지겨운 백인 남성"

송고시간2021-07-06 05:33

beta

미국 할리우드와 홍콩 영화계를 주름잡았던 전설의 액션 스타 이소룡의 딸이 할리우드의 유명 감독 쿠엔틴 타란티노가 자신의 아버지를 비하했다고 강력히 비판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영화 전문 매체 할리우드리포터 등에 따르면 이소룡(영어이름 브루스 리)의 딸 섀넌 리는 타란티노 감독을 겨냥해 "이소룡이 누구인지를 말하려는 할리우드의 백인 남성들이 정말로 지겹다"고 말했다.

섀넌 리는 최근 한 팟캐스트 프로그램에 출연한 타란티노 감독이 자신의 아버지 이소룡을 비하했다면서 할리우드리포터에 타란티노 감독을 비판하는 칼럼을 기고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할리우드 백인 남성들, 이소룡 평가 절하"…미국 영화 매체에 칼럼

2014년 이소룡 밀랍인형 앞에서 포즈를 취한 딸 섀넌 리
2014년 이소룡 밀랍인형 앞에서 포즈를 취한 딸 섀넌 리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할리우드와 홍콩 영화계를 주름잡았던 전설의 액션 스타 이소룡의 딸이 할리우드의 유명 감독 쿠엔틴 타란티노가 자신의 아버지를 비하했다고 강력히 비판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영화 전문 매체 할리우드리포터 등에 따르면 이소룡(영어이름 브루스 리)의 딸 섀넌 리는 타란티노 감독을 겨냥해 "이소룡이 누구인지를 말하려는 할리우드의 백인 남성들이 정말로 지겹다"고 말했다.

섀넌 리는 최근 한 팟캐스트 프로그램에 출연한 타란티노 감독이 자신의 아버지 이소룡을 비하했다면서 할리우드리포터에 타란티노 감독을 비판하는 칼럼을 기고했다.

타란티노 감독은 자신이 연출한 영화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2019)에서 이소룡을 건방지고 오만한 액션 배우로 묘사했고 최근 이 영화를 소설로 출간하면서 다시 이소룡을 깎아내렸다.

타란티노 감독은 팟캐스트에서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의 이소룡 묘사가 잘못됐다고 비판하는 영화계 사람들을 욕한 뒤 이소룡의 한 전기를 인용해 그가 과거 영화 촬영장에서 스턴트맨을 무례하게 대했다고 주장했다.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영화에 이어 소설을 출간한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영화에 이어 소설을 출간한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에 대해 섀넌 리는 할리우드의 백인 남성들은 중국계 미국인인 자신의 아버지가 1960∼70년대 할리우드에서 일하기 위해 어떻게 노력했는지 모른다고 반박했다.

그는 "할리우드 백인 남성들은 이소룡이 액션 영화에 미친 영향력을 거의 언급하지 않는다"면서 "이소룡의 업적이 아시아계 미국인에게 자부심을 불러일으킨 것을 가볍게 평가절하한다"고 꼬집었다.

이어 최근 미국에서 벌어진 아시아계 증오 범죄를 언급하면서 이소룡에 대한 "타란티노 감독의 지속적인 공격과 잘못된 캐릭터 묘사, 그릇된 표현은 환영받지 못 하는 행동"이라고 말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