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성의 '악마판사' 5.6% 출발

송고시간2021-07-04 09:11

beta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한 tvN 새 주말극 '악마판사'가 출발부터 시청률 5%를 넘기는 데 성공했다.

4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방송한 '악마판사' 1회 시청률은 5.6%(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를 기록했다.

첫 방송에서는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에 상륙한 새로운 사법 개혁인 라이브 법정 쇼의 시행 속에 본색을 드러내는 재판장 강요한(지성 분)과 그의 행적을 파헤치는 배석판사 김가온(진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악마판사
악마판사

[tvN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한 tvN 새 주말극 '악마판사'가 출발부터 시청률 5%를 넘기는 데 성공했다.

4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방송한 '악마판사' 1회 시청률은 5.6%(이하 비지상파 유료가구)를 기록했다.

첫 방송에서는 가상의 디스토피아 대한민국에 상륙한 새로운 사법 개혁인 라이브 법정 쇼의 시행 속에 본색을 드러내는 재판장 강요한(지성 분)과 그의 행적을 파헤치는 배석판사 김가온(진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강요한은 전 국민이 배심원으로 참여하고 그 선택이 재판 결과에 막대한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는 '국민시범재판'을 안착시키며 첫 케이스로 시골 마을에 사는 어린아이와 노인들의 목숨을 앗아간 JU케미컬 공장의 독성폐수 유출 사고를 채택했다.

이 작품은 판사 출신으로 '미스 함무라비' 등을 쓴 문유석 작가가 극본을 맡아 신선함과 높은 몰입감을 보여줬다.

다만 일각에서는 화면 속 디스토피아 배경이 다소 어색하고, 배우들이 소재에 아직 완벽하게 적응하지 못한 모습을 보여준다는 지적도 있었다.

다른 주말극 중 KBS 2TV '오케이 광자매'는 27.9%, MBN '보쌈'은 7.007%-9.363%, TV조선 '결혼작사 이혼작곡'은 7.760%-8.928%, tvN '보이스4'는 3.8%, JTBC '알고있지만,'은 1.173%의 시청률을 보였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