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승민, '美점령군' 이재명에 "주한미군 몰아낼 건가"

송고시간2021-07-02 15:57

beta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은 2일 이재명 경기지사의 '미 점령군' 발언을 두고 "대한민국의 출발을 부정하는 역사 인식이 참으로 충격적"이라고 비판했다.

이 지사가 전날 경북 안동 이육사문학관을 찾아 "대한민국이 친일 청산을 못 하고 친일 세력들이 미 점령군과 합작했다"고 발언한 것을 겨냥한 것이다.

"이 지사가 만약 대통령이 된다면 '점령군 주한미군'을 몰아낼 것인지 답을 듣고 싶다"며 "삐뚤어진 역사 인식을 가진 사람에게 나라를 맡겨서야 되겠나"라고 거세게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승민 전 의원
유승민 전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은 2일 이재명 경기지사의 '미 점령군' 발언을 두고 "대한민국의 출발을 부정하는 역사 인식이 참으로 충격적"이라고 비판했다.

이 지사가 전날 경북 안동 이육사문학관을 찾아 "대한민국이 친일 청산을 못 하고 친일 세력들이 미 점령군과 합작했다"고 발언한 것을 겨냥한 것이다.

유 전 의원은 SNS에서 "독립운동을 한 이승만 대통령은 친일세력이 되고, 국군과 함께 피 흘려 대한민국을 지킨 미군이 점령군이라면, 그동안 대한민국은 미국과 일본의 지배를 당해온 나라였다는 말이냐"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 지사가 만약 대통령이 된다면 '점령군 주한미군'을 몰아낼 것인지 답을 듣고 싶다"며 "삐뚤어진 역사 인식을 가진 사람에게 나라를 맡겨서야 되겠나"라고 거세게 비판했다.

유 전 의원은 '미군은 점령군, 소련군은 해방군'이라고 해 논란을 빚은 김원웅 광복회장을 거론하며 "이 지사나 광복회장이나 똑같은 사람들"이라고 말했다.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