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요원·추자현,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 주연

송고시간2021-07-02 08:39

beta

JTBC스튜디오는 새롭게 제작하는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 배우 이요원, 추자현, 김규리, 장혜진, 주민경이 출연한다고 2일 밝혔다.

'그린마더스클럽'은 '녹색어머니회'로 대표되는 초등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모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리는 드라마다.

'아이 엄마'라고만 생각했던 옆집 엄마들의 허를 찌르는 비밀이 드러나면서, 성인이 되어 만난 어른들의 진짜 우정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해보게 할 작품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그린마더스클럽 출연진
그린마더스클럽 출연진

[각 소속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JTBC스튜디오는 새롭게 제작하는 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 배우 이요원, 추자현, 김규리, 장혜진, 주민경이 출연한다고 2일 밝혔다.

'그린마더스클럽'은 '녹색어머니회'로 대표되는 초등커뮤니티의 민낯과 동네 학부모들의 위험한 관계망을 그리는 드라마다. '아이 엄마'라고만 생각했던 옆집 엄마들의 허를 찌르는 비밀이 드러나면서, 성인이 되어 만난 어른들의 진짜 우정이란 무엇인가에 대해 생각해보게 할 작품이다.

이요원은 자존심으로 똘똘 뭉친 고학력 엄마 은표를, 추자현은 미모로도 정보량으로도 서열 1위인 춘희를, 김규리는 은표의 라이벌이자 옛 친구 진하를, 장혜진은 춘희의 앙숙인 영미를, 주민경은 은표의 사촌 동생 윤주를 연기한다.

내년 초 JTBC에서 16부작으로 편성 예정.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