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차 추경] 직업계고 등 취업역량 강화에 296억…대학방역인력 2천명

송고시간2021-07-01 10:20

beta

정부가 1일 임시 국무회의에서 의결한 2차 추가경정예산안(추경)에는 직업계고와 전문대 학생의 취업을 돕고 대학 방역인력을 지원하는 내용이 담겼다.

1일 교육부에 따르면 2차 추경안에는 교육부 소관 예산이 1차 추경 예산 76조6천291억 원보다 6조4천8억 원 늘어난 83조299억 원으로 편성됐다.

편성 예산 중 296억 원으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직업계고와 전문대생의 취업 역량을 강화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교육부 소관 예산 6조4천8억 원 증액

실기시험 앞두고 실습수업 하는 직업계고 학생들
실기시험 앞두고 실습수업 하는 직업계고 학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정부가 1일 임시 국무회의에서 의결한 2차 추가경정예산안(추경)에는 직업계고와 전문대 학생의 취업을 돕고 대학 방역인력을 지원하는 내용이 담겼다.

1일 교육부에 따르면 2차 추경안에는 교육부 소관 예산이 1차 추경 예산 76조6천291억 원보다 6조4천8억 원 늘어난 83조299억 원으로 편성됐다.

편성 예산 중 296억 원으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직업계고와 전문대생의 취업 역량을 강화한다.

구체적으로 보면 직업계고 학생들의 자격증 취득 비용에 60억 원, 미취업 졸업생을 직업계고 멘토로 활용하는 사업에 21억 원, 전문대 학생의 국가 공인 자격 취득과 어학검정 수수료 비용에 215억 원 등을 투입한다.

2학기 대학에서 대면 수업이 확대됨에 따라 방역 인력을 지원하는데 54억 원을 편성했다. 이를 통해 건물별 출입 관리·소독 등을 하는 방역 관리 인력 2천 명을 배치한다.

내국세 추가 세수로 인한 세입경정에 따라 보통교부금 6조1천748억 원·특별교부금 1천1억 원을 포함해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이 총 6조3천658억 원 증액 편성됐다.

교육부는 늘어난 지방교육재정교부금을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학습·정서·사회성 결손 해소를 위한 교육 회복과 방역·돌봄 등 교육 안전망 구축에 우선 투자할 수 있도록 시도교육청과 협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dyle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OMYR-s7S5s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