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합당, 더 전격적으로"…安측 "여름 지나기 전에"

송고시간2021-06-30 11:41

beta

국민의당 이태규 사무총장은 30일 국민의힘과의 합당 시점과 관련, 여름철 끝나기 전에 해결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총장은 이날 라디오에서 이같이 밝히고 "우리가 밥을 급히 먹어도 체하지만, 너무 시간 끌다 보면 밥때를 놓쳐버리게 된다"고 비유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이날 오전 한 언론사 행사장에서 안 대표와 만난 후 기자들에게 "안 대표께 합당을 조금 더 전격적으로 추진하자고 제안했다"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당 이태규 사무총장은 30일 국민의힘과의 합당 시점과 관련, 여름철 끝나기 전에 해결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 총장은 이날 라디오에서 이같이 밝히고 "우리가 밥을 급히 먹어도 체하지만, 너무 시간 끌다 보면 밥때를 놓쳐버리게 된다"고 비유했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대선 출마 여부에 대해선 "합당이 마무리되고 야권 대권주자들도 얼추 정리되면 7월이나 8월"이라며 "그때쯤 본인 입장을 정리해 국민께 말씀드리지 않을까 전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사견을 전제로 "야권 전체로 봤을 때 안 대표가 대선 후보 경선에서 빠지면 일단 흥행에 있어서 굉장히 관심도가 떨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이날 오전 한 언론사 행사장에서 안 대표와 만난 후 기자들에게 "안 대표께 합당을 조금 더 전격적으로 추진하자고 제안했다"고 전했다.

국민의당 이태규 사무총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당 이태규 사무총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