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야구 LG, 라모스 방출…보어와 35만달러에 계약

송고시간2021-06-29 14:25

beta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외국인 타자 로베르토 라모스를 방출하고 저스틴 보어(33)를 새로 영입했다.

LG는 저스틴 보어와 총액 35만달러(연봉 30만달러·인센티브 5만달러)에 계약했다고 29일 발표했다.

차명석 LG 단장은 "보어는 뛰어난 장타력과 출루 능력을 겸비한 1루수"라며 "일본 야구를 경험해 KBO리그에 빨리 적응하고 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LG 트윈스 새 외국인 타자 저스틴 보어
LG 트윈스 새 외국인 타자 저스틴 보어

[LG 트윈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외국인 타자 로베르토 라모스를 방출하고 저스틴 보어(33)를 새로 영입했다.

LG는 저스틴 보어와 총액 35만달러(연봉 30만달러·인센티브 5만달러)에 계약했다고 29일 발표했다.

미국 출신인 보어는 우투좌타 1루수로 2009년 미국프로야구(MLB) 신인 드래프트에서 시카고 컵스에 입단했고 2014년 마이애미 말린스로 이적한 후 메이저리그 무대에 데뷔했다.

메이저리그 통산 559경기 출전해 타율 0.253, 홈런 92개, 타점 303개 OPS(출루율+장타율) 0.794를 기록했다.

보어는 2015년부터 2018년까지 메이저리그에서 4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쳤다.

지난해엔 일본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스에서 99경기에 출장해 타율 0.243, 홈런 17개, 45타점 OPS 0.760을 기록했고 올해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에서 타율 0.213, 홈런 6개, 17타점을 남겼다.

차명석 LG 단장은 "보어는 뛰어난 장타력과 출루 능력을 겸비한 1루수"라며 "일본 야구를 경험해 KBO리그에 빨리 적응하고 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G는 허리 통증으로 전력에서 제외된 라모스의 웨이버 공시를 KBO 사무국에 요청했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