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총괄 조정식·비서실장 박홍근…이재명, 대규모 열린캠프 구성

송고시간2021-06-29 11:55

beta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대선 출마 선언을 이틀 앞두고 캠프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여의도 측근 그룹에 성남·경기라인 최측근 그룹이 결합한 형태로, 경선 이후 다른 인사들의 합류 공간을 열어두는 '열린 캠프' 콘셉트로 꾸려질 예정이다.

29일 이 지사 측 관계자들에 따르면 캠프의 총괄 역할은 5선 조정식 의원이 맡을 것으로 전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윤후덕·박찬대도 합류…"본선 대비 캠프 칸막이 없앨 것"

'좌장' 정성호는 합류인사들 길터주기 차원 '무보직' 지원키로

미얀마 평화사진전 참석한 이재명 경기지사
미얀마 평화사진전 참석한 이재명 경기지사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8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경기아트센터에서 열린 '미얀마의 봄 두 번째 이야기-평화사진전' 개막식에서 작품 관람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2021.6.28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대선 출마 선언을 이틀 앞두고 캠프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여의도 측근 그룹에 성남·경기라인 최측근 그룹이 결합한 형태로, 경선 이후 다른 인사들의 합류 공간을 열어두는 '열린 캠프' 콘셉트로 꾸려질 예정이다.

29일 이 지사 측 관계자들에 따르면 캠프의 총괄 역할은 5선 조정식 의원이 맡을 것으로 전해졌다.

조 의원은 현재 이 지사의 전국 지지 조직 '민주평화광장'을 이끌고 있다. 2018년 경기도 인수위에서 공동 상임위원장을 맡으며 이 지사와 인연을 맺었다.

이재명계 좌장 격인 정성호 의원은 나중에 합류한 인사들을 배려하는 차원에서 보직을 맡지 않겠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이 지사와 긴밀히 소통하며 캠프 전체의 기조를 잡는 역할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비서실장은 3선 박홍근 의원, 상황실장은 재선 김영진 의원이 각각 맡는다.

정책 총괄은 국회 기획재정위원장으로서 당내 정책통으로 꼽히는 3선 윤후덕 의원이 맡을 것으로 전해졌다.

정책 파트는 그동안 이 지사의 정책 밑그림을 그려온 이한주 경기연구원장과 윤 의원의 '투톱' 체제로 운영될 전망이다.

새로 합류한 박찬대 의원이 수석대변인 역할을 맡아 기존 대변인인 박성준 홍정민 의원과 함께 대언론 창구 역할을 한다.

안민석 김병욱 의원은 직능 분야를, 민형배 의원은 전략 분야를 각각 담당할 것으로 알려졌다.

임종성 김남국 이규민 의원 등 이재명계 원년 멤버들도 조직, 메시지 등 주요 역할을 할 예정이다.

원내 그룹을 놓고 보자면 일단 수도권 의원이 주축인 가운데 최근 포럼 등을 통해 합류한 호남(김윤덕 이원택 서삼석 주철현), 인천(정일영), 대전(황운하) 지역 의원들도 캠프에 가세할 가능성이 있다.

'경기도 라인'도 캠프에 속속 합류한다.

이 지사의 복심으로 꼽히는 김남준 언론비서관, 정진상 정책실장, 김지호 비서관 등이 최근 경기도에 사의를 표명했고 조만간 사표가 수리될 예정이다. 공무원 신분에서 벗어나 자유롭게 선거 관련 활동에 나서기 위해서다.

이 지사의 측근 의원은 통화에서 "캠프를 열린 조직, 개방적 조직으로 꾸려야 한다는 이 지사 생각이 강하다"며 "본선 과정에서 다른 캠프 출신 인사들의 합류를 유도하기 위해 캠프 내 칸막이를 둬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다음 달 1일 공개될 출마선언 메시지와 슬로건을 놓고 이날 막판 조율을 이어갔다.

슬로건으로 '대한민국 대전환, 이재명은 합니다' 등이 후보로 검토되는 것으로 전해졌다.

yum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