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학생들, 올해 원격수업엔 더 익숙·사교육엔 더 의존

송고시간2021-06-27 07:10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하면서 서울 학생들이 작년보다 올해 원격수업에 더 적응했으나 오히려 사교육은 더 많이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7일 서울시교육청의 '서울시 초·중·고교 학부모의 가정 내 원격교육 대응 현황 및 자녀의 학습 실태 조사' 연구용역(연구 책임자 서울시립대 장원호 교수) 보고서에 따르면 서울 초·중·고교 학부모 891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더니 이같이 나타났다.

조사 결과 모든 학교급에서 "작년보다 올해 원격수업 적응도·참여도가 높았다"는 응답이 많아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 학원 폐쇄로 사교육 줄었다가 올해 증가

원격수업
원격수업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도연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장기화하면서 서울 학생들이 작년보다 올해 원격수업에 더 적응했으나 오히려 사교육은 더 많이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7일 서울시교육청의 '서울시 초·중·고교 학부모의 가정 내 원격교육 대응 현황 및 자녀의 학습 실태 조사' 연구용역(연구 책임자 서울시립대 장원호 교수) 보고서에 따르면 서울 초·중·고교 학부모 891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더니 이같이 나타났다.

◇ 원격수업 적응도·참여도보다 이해도가 낮아

조사 결과 모든 학교급에서 "작년보다 올해 원격수업 적응도·참여도가 높았다"는 응답이 많아졌다.

초등학교에서는 원격수업 온라인 적응도가 높다는 응답이 작년 46.9%에서 올해 63.1%로, 중학교는 49.2%에서 62.7%로, 고등학교는 30.9%에서 53.0%로 모두 상승했다.

원격수업 참여도가 높다는 응답도 초등학교 작년 57.7%에서 올해 65.5%, 중학교 55.7%에서 58.4%, 고등학교 48.6%에서 58.6%로 모두 그 비율이 증가했다.

원격수업 이해도가 높다는 응답도 역시 작년보다 올해 늘었으나 그 응답 비율 자체는 적응도와 참여도보다 낮았다.

이해도는 초등학교에서는 작년 40.5%에서 올해 54.7%로, 중학교 40.0%에서 50.3%로, 고등학교는 32.1%에서 41.4%로 각각 늘었다.

연구진은 "원격 수업을 통해 학생들이 이해도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기초학력이 부족한 학생과 그렇지 않은 학생 간의 격차가 더욱 커질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대치동 학원가
대치동 학원가

[연합뉴스 자료사진]

◇ 국·영·수 외에 사회·과학 사교육도 늘어

코로나19 장기화는 사교육에도 영향을 미쳤다.

사교육은 지난해에는 그 전보다 줄거나 비슷한 수준이었으나 올해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초등학교(3∼6학년)의 국어 과목 평균 사교육 개수는 코로나19 발생 전 0.51개였으나 지난해에는 0.47개로 줄었고 올해 3∼4월에는 다시 0.54개로 늘었다.

영어 과목은 0.88개→0.89개→0.96개, 수학은 0.72개→0.73개→0.80개로 변화했다.

중학교(1∼3학년)는 국어 사교육 개수가 코로나19 이전 0.56개에서 지난해 0.60개, 올해 0.69개로, 영어는 1.07개→1.03개→1.06개, 수학은 1.00개→1.00개→1.04개로 나타났다.

고등학교(1∼3학년)는 국어 과목이 코로나19 이전 0.59개에서 작년 0.60개로 늘었고 올해에는 다시 0.63개로 더 늘었다. 영어는 0.89개→0.88개→0.93개, 수학은 0.96개→0.90개→0.97개로 변화했다.

코로나19 발생 직후에는 학원 폐쇄 조치 등으로 학원을 보낼 수 없었으나 원격수업이 장기화하면서 자녀 학력 수준 저하를 우려한 학부모들이 사교육 개수를 늘린 것으로 분석됐다.

국·영·수 외에 사회와 과학 과목의 사교육도 늘었다.

초등학교에서는 코로나19 전, 작년, 올해 사회 과목 사교육 개수가 각각 0.22개, 0.24개, 0.25개로, 과학은 0.33개, 0.27개, 0.34개로 변화했다.

중학교에서는 사회 0.25개→0.28개→0.33개, 과학 0.35개→0.41개→0.40개, 고등학교에서는 사회 0.20개→0.21개→0.23개, 과학 0.36개→0.39개→0.41개로 모두 코로나19 전보다 후에 늘었다.

연구팀은 "본래 사회나 과학의 경우 학교 수업을 통해서도 시험 등에 충분히 대응할 수 있었으나 원격 수업을 통해서는 충분하지 않아 국어·영어·수학 외에도 사교육을 시키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고 설명했다.

dy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