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 6·25 71주년 맞아 "판문점선언 반드시 비준"

송고시간2021-06-25 12:23

beta

더불어민주당은 6·25 전쟁 발발 71주년을 맞아 국방 정책 강화를 다짐했다.

송영길 대표는 25일 최고위원회의에서 "호국영령과 전몰장병, 유엔군 참전용사의 고귀한 희생을 기억한다"며 "군 장병과 소방·경찰 공무원의 노고에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윤호중 원내대표도 "판문점 선언 비준안을 6월 국회에서 반드시 처리하겠다"며 "종전선언과 평화협정의 길로 함께 나가기 위한 초당적 협력에도 나서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최고위 발언하는 송영길
최고위 발언하는 송영길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운데)가 25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6.25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6·25 전쟁 발발 71주년을 맞아 국방 정책 강화를 다짐했다.

송영길 대표는 25일 최고위원회의에서 "호국영령과 전몰장병, 유엔군 참전용사의 고귀한 희생을 기억한다"며 "군 장병과 소방·경찰 공무원의 노고에 감사를 전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보훈예산 강화를 약속했다.

송 대표는 "한미정상회담에서 미사일 지침이 종료됐다"며 "우주·미사일 개발에 속도를 내고, 한국형 전투기 시제기 사업이 양산체제로 가도록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윤호중 원내대표도 "판문점 선언 비준안을 6월 국회에서 반드시 처리하겠다"며 "종전선언과 평화협정의 길로 함께 나가기 위한 초당적 협력에도 나서겠다"고 말했다.

윤 원내대표는 "80세 이상 저소득 보훈대상자에게 생계지원금을 드리는 법안을 잘 처리하겠다"고도 덧붙였다.

이용빈 대변인은 서면논평에서 "평화가 가장 강력한 안보이고, 강한 국방은 평화의 기반이다. 국방 투자를 더욱 확대하겠다"며 "굳건한 한미동맹으로 완전한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