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싱가포르 외교장관 회담…신속통로제 재개 위해 긴밀 소통

송고시간2021-06-24 21:43

beta

동남아 지역을 순방 중인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24일 비비안 발라크뤼시난 싱가포르 외교장관과 회담·조찬을 하고 양국 관계와 지역ㆍ국제 정세를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양 장관은 한-싱가포르 신속통로제의 조속한 재개를 위해 긴밀히 소통하고 양국 백신 접종률 등을 고려해 트래블버블(여행안전권역)과 예방접종증명서 상호인정을 지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양 장관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이 역내 질서와 안정의 유지에 긴요하다는 데에 공감하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이행 과정에서 지속 소통키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싱가포르 외교장관 회담
한-싱가포르 외교장관 회담

(서울=연합뉴스)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24일 비비안 발라크뤼시난 싱가포르 외교장관과 회담 및 조찬을 갖고 양국 관계와 지역ㆍ국제 정세를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2021.6.24 [외교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 동남아 지역을 순방 중인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24일 비비안 발라크뤼시난 싱가포르 외교장관과 회담·조찬을 하고 양국 관계와 지역ㆍ국제 정세를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정 장관은 이번 회담에서 싱가포르와의 협력을 지속해서 강화해 왔다고 평가하고 향후 보건과 교육, 무역투자 확대 등 한국의 '신남방정책 플러스' 7대 협력 분야를 중심으로 계속 공조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양 장관은 한-싱가포르 신속통로제의 조속한 재개를 위해 긴밀히 소통하고 양국 백신 접종률 등을 고려해 트래블버블(여행안전권역)과 예방접종증명서 상호인정을 지속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양국은 지난해 9월 기업인 등 필수 인력의 왕래를 원활하게 하기 위한 신속통로제를 개설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 등으로 올해 2월 이후 잠정 중단한 상태다.

이와 함께 양 장관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이 역내 질서와 안정의 유지에 긴요하다는 데에 공감하고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이행 과정에서 지속 소통키로 했다.

아울러 양 장관은 최근 미얀마 사태로 인한 인도적 위기에 깊은 우려를 표하고 지난 4월 아세안 정상회의를 계기로 도출된 즉각 폭력 중단 등 5개 합의사항의 조속한 이행 필요성에 공감했다.

gogo21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