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쿄올림픽 한국 선수단 출전권 획득자 219명으로 늘어

송고시간2021-06-24 17:53

beta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한 대한민국 국가대표 숫자가 200명을 넘었다.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24일 현재 28개 종목, 113개 세부 경기에 출전하는 태극전사 219명이 도쿄행 티켓을 확보했다.

도쿄올림픽에 출전하는 여자 골프 선수들은 28일 발표되는 세계랭킹으로 결정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도쿄올림픽 한국 선수단 단복
도쿄올림픽 한국 선수단 단복

4월 14일 진천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열린 도쿄올림픽대회 G-100 미디어데이에서 국가대표 선수들이 단복을 선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한 대한민국 국가대표 숫자가 200명을 넘었다.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24일 현재 28개 종목, 113개 세부 경기에 출전하는 태극전사 219명이 도쿄행 티켓을 확보했다.

종목별 세계 예선은 이달 29일 끝난다.

체육회는 골프와 남자 기계체조에서 추가로 출전권을 획득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도쿄올림픽에 출전하는 여자 골프 선수들은 28일 발표되는 세계랭킹으로 결정된다.

큰 변화가 없는 한 고진영, 박인비, 김세영, 김효주가 올림픽 출전권을 따낼 것으로 보인다.

남자 기계체조에선 신재환(제천시청)이 개인 자격으로 도마 종목 출전권 획득에 도전한다.

신재환은 26일 카타르 도하에서 끝나는 국제체조연맹(FIG) 종목별 월드컵 대회 도마에서 우승하면 올림픽 출전권을 손에 넣는다.

체육회는 한국 선수단의 규모가 지도자와 지원 인력을 포함해 350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했다.

cany9900@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Z8TsyYaQI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