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4년만에 타임 표지에…"김정은 솔직하고 결단력"(종합)

송고시간2021-06-24 16:28

'조국 치유 마지막 시도'…문대통령 "시간 많지않다"

국제정세·국내정치 제약도 소개…"김 위원장 옹호는 착각" 지적도

문재인 대통령, 타임지 인터뷰
문재인 대통령, 타임지 인터뷰

(서울=연합뉴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일 청와대 본관 집무실에서 타임(TIME)지 표지 촬영과 화상인터뷰를 했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타임지 표지(왼쪽)와 인터넷판 기사. 2021.6.24 [타임지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017년 5월 이후 약 4년 2개월 만에 미국 주간지 '타임'의 표지를 장식했다.

타임은 24일 인터넷 홈페이지에 문 대통령과의 인터뷰를 바탕으로 한 기사와 함께 문 대통령의 모습이 담긴 7월판 표지 사진을 공개했다.

표지 사진에는 '마지막 제안'이라는 제목이 붙었으며, 관련 기사는 '문 대통령이 조국을 치유하기 위한 마지막 시도에 나선다'는 제목 아래 향후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의 전망을 담고 있다.

해당 기사에는 문 대통령 당선 이후 한반도 긴장 상황을 거쳐 2018년 세 차례 남북정상회담이 열렸으나, 이후 2019년 '하노이 노딜'로 북미협상이 교착되는 등 그동안 부침의 과정이 상세히 소개됐다.

특히 문 대통령은 인터뷰에서 "저도 시간이 많지 않다는 것을 안다"며 지금의 평화는 언제든지 흔들릴 수 있는 취약한 평화"라며 평화 프로세스에 속도를 내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또 타임은 문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대해 "매우 솔직(honest)하고 의욕적이며 강한 결단력을 보여줬다"며 "국제적인 감각도 있다"는 평가를 했다고 전했다.

이 과정에서 청와대는 타임이 사용한 표현인 'honest'를 국내 언론이 "정직"이라고 번역해 보도하자, "인터뷰 당시 문 대통령은 '정직'이 아닌 '솔직'이라는 표현을 썼다"고 바로잡았다.

타임은 또 문 대통령이 "자녀들이 핵을 짊어지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김 위원장의 발언을 재차 언급한 점, 2018년 능라도 경기장 연설을 떠올리며 "북한 주민들의 평화에 대한 열망이 크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한 점도 소개했다.

그만큼 문 대통령의 남북관계 개선 의지가 크다는 점을 부각한 대목이다.

문재인 대통령, 타임지 인터뷰
문재인 대통령, 타임지 인터뷰

(서울=연합뉴스)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9일 청와대 본관 집무실에서 타임(TIME)지 표지 촬영과 화상 인터뷰를 했다고 24일 밝혔다. 2021.6.24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jaeck9@yna.co.kr

타임은 문 대통령이 처한 현실이 녹록지 않다는 점도 함께 지적했다.

우선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에게는 코로나, 지구 온난화, 중국의 부상 등이 시급한 문제인데다, 최근 바이든 정부가 검토한 대북정책 역시 '지연전술'로 요약된다는 전문가의 진단을 소개했다.

여기에 '하노이 노딜' 을 경험한 북한이 협상에 나오기 쉽지 않으며 미국이 제재를 포기하도록 설득하는 것도 무리라는 일각의 관측도 전했다. 문 대통령이 남북 백신협력을 제안했지만 그럼에도 '참신한 아이디어'는 많지 않다는 것이다.

하락하는 지지율과 부동산 문제 등 국내에도 악재가 있다고 관측했다.

타임은 "김 위원장이 고모부와 이복형을 살해하는 등 반인륜 범죄를 주도했다는 것도 잊지 않아야 한다"며 "능라도 집단체조도 어린이 강제 노동이라는 비판을 받고 있다. 김 위원장에 대한 문 대통령의 옹호는 착각이라는 것이 북한 전문가들의 시각"이라고 지적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