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디스, LG화학 발행 달러화 채권에 'Baa1' 부여(종합)

송고시간2021-06-24 16:37

beta

무디스는 LG화학[051910]이 발행할 예정인 미국 달러화 표시 선순위 무담보 채권에 'Baa1'의 신용등급을 부여했다고 24일 밝혔다.

무디스는 LG에너지솔루션의 상장이 완료되면 LG화학의 재무적 탄력성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LG화학의 신용등급 전망을 '긍정적'으로 유지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도 LG화학의 미 달러화 채권에 무디스의 평가에 준하는 'BBB+' 장기 채권등급을 부여했다고 이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업 신용등급과 같은 등급…S&P, 'BBB+' 부여

[LG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LG화학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원희 기자 = 무디스는 LG화학[051910]이 발행할 예정인 미국 달러화 표시 선순위 무담보 채권에 'Baa1'의 신용등급을 부여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LG화학의 기업 신용등급과 같은 수준이다.

유환희 무디스 부대표는 "아시아 석유화학 시장 내 동사의 탄탄한 시장지위에 기반한 사업 안정성과 배터리 사업의 빠른 성장에 따른 사업다각화 개선이 반영됐다"며 "또한 대규모 설비투자에도 불구하고 동사가 재무 레버리지를 낮은 수준으로 유지할 수 있는 역량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무디스는 LG에너지솔루션의 상장이 완료되면 LG화학의 재무적 탄력성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 LG화학의 신용등급 전망을 '긍정적'으로 유지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도 LG화학의 미 달러화 채권에 무디스의 평가에 준하는 'BBB+' 장기 채권등급을 부여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는 S&P가 평가하는 LG화학의 기업 신용등급과 같은 수준이다.

S&P는 "동사가 상당한 이익을 창출하는 대규모 영업자산을 보유하고 있어 무담보 채권자들의 후순위 리스크가 제한적이라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encounter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