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두산인프라코어 사장 "데이터기반 의사결정이 미래 경쟁력 핵심"

송고시간2021-06-24 10:09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042670] 사장은 24일 "급변하는 시장에서 경쟁력과 수익성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업무 방식의 디지털화는 기본이고, 데이터 기반의 의사결정이 핵심 요소"라고 말했다.

강연 중인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 사장
강연 중인 손동연 두산인프라코어 사장

(서울=연합뉴스) 두산인프라코어 CEO 손동연 사장이 CTO클럽에서 회사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사례를 발표했다. 사진은 강연 중인 손동연 사장 모습. 2021.6.24.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손 사장은 이날 서울 강남구 삼성동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최고기술경영인클럽(CTO클럽) 6월 정례모임에서 건설기계 업계의 디지털 전환(이하 DT)에 대해 이같이 강조했다고 두산인프라코어가 전했다.

CTO클럽은 한국산업기술진흥협회가 만든 국내 주요 기업 최고 기술경영임원 모임이다.

손 사장은 강연에서 "경쟁에서 살아남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선점하기 위해 DT는 필수요건"이라며 "기업 운영, 일하는 방식, 사업 영역의 세 가지 측면에서 회사의 DT를 실현해 혁신 기업의 입지를 다져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그동안 두산인프라코어에서 구축한 'DI360'을 예로 들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2019년 4월 미국 빅데이터 전문 유니콘 기업 팔란티어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해 DI360을 구축했다. DI360은 연구개발부터 생산·영업·서비스 등 비즈니스 전반의 데이터를 통합·연결·분석할 수 있는 빅데이터 협업 플랫폼이다.

작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생산과 이동이 제한된 상황에서 두산인프라코어는 DI360을 통해 전 세계 데이터를 국내에서 손쉽게 수집·분석해 신속하게 국가별 시장 수요에 대응한 바 있다.

손 사장은 "DI 360을 활용해 전통 제조업의 업무 관행에서 벗어나 가치사슬(밸류체인) 전반의 데이터를 통합적으로 분석·활용하는 데이터 기반 협업 체계를 구축하고, 데이터 중심의 사고와 의사 결정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마트 건설 장비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두산인프라코어가 그동안 개발한 건설장비 무인·자동화, 측량 자동화, 5G 통신 기반의 원격조종 등 다양한 미래 핵심기술을 소개했다.

손 사장은 "앞으로 머신 컨트롤 기술과 AI를 접목한 다양한 스마트 건설기계 제품, 서비스 제공과 더불어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전동화 기술 개발에도 속도를 더해 글로벌 선두업체로 자리매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