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서 11살 남자 초등생 실종 이틀째…경찰 공개 수사

송고시간2021-06-22 18:23

beta

인천에서 11살 남자 초등학생이 이틀째 실종돼 경찰이 공개 수사에 나섰다.

22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께 인천시 연수구에 거주하는 초등생 이현준(11)군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군 가족은 "초등학교에 다니는 아이가 어제 오전 11시께 집을 나간 뒤 귀가하지 않았다"며 "문제지를 풀지 않은 것 때문에 혼날까봐 아이가 나간 것 같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아동 실종 (PG)
아동 실종 (PG)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인천에서 11살 남자 초등학생이 이틀째 실종돼 경찰이 공개 수사에 나섰다.

22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께 인천시 연수구에 거주하는 초등생 A(11)군이 실종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군 가족은 "초등학교에 다니는 아이가 어제 오전 11시께 집을 나간 뒤 귀가하지 않았다"며 "문제지를 풀지 않은 것 때문에 혼날까 봐 아이가 나간 것 같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A군은 키 155㎝, 몸무게 52㎏의 통통한 체격으로 실종 당시 파란색 반소매 티셔츠에 검은색 반바지를 입고 있었다.

스포츠형 머리에 얼굴이 계란형인 A군은 연수구 컨벤시아대로 42번길 인근 버스정류장에서 마지막 행적이 파악됐다.

경찰은 A군의 이후 행방을 확인하기 위해 버스 노선 회사 등을 통해 버스 내부 폐쇄회로(CC)TV를 확보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정류장 CCTV에는 A군이 버스에 타는 장면까지는 보이지 않으나 혹시 모를 가능성에 대비해 버스 노선 회사에도 접촉 중"이라며 "A군을 목격한 시민은 반드시 경찰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chams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